오하이오 컴퍼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늘날의 주 경계선을 보여주는 오하이오 영토

오하이오 컴퍼니(Ohio Company)는 공식적으로는 버지니아 오하지오 컴퍼니(Ohio Company of Virginia) 오하이오 영토(오늘 날의 오하이오 주) 내 버지니아 사람들에 의한 정착지를 위해, 그리고 그곳의 인디언과의 교역을 위해 만들어진 토지 투자 회사였다. 이 회사는 영국으로부터의 토지 허가권과 인디언과의 조약을 담당했지만, 프랑스는 그 지역의 영유권을 주장했으며, 그러한 분쟁은 프렌치 인디언 전쟁이 일어나게 했다. 실제는 어떤 토지에도 정착하지 못하고, 그 회사는 1776년에 운영을 끝내게 된다.

설립[편집]

18세기 중반, 대영제국 내 많은 이들이 애팔래치아 산맥 서쪽에 인디언들이 많이 거주하지 않는 오하이오 강 계곡을 잠재적 부의 원천으로 여겼다. 1740년대, 조지 크로한윌리엄 트렌트와 같은 영국과 아일랜드의 사업가들이 이 지역으로 움직이고 있었고, 수지맞는 모피 무역을 하는 프랑스 상인들과 경쟁을 하고 있었다. 토지 투기꾼들은 오하이오 영토를 획득될 그리고 이민자들에게 되팔 수 있는 그러한 곳으로 여겼다.

주석[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