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오순택(영어: Soon-Tek Oh, 1933년 6월 29일 ~ 2018년 4월 4일)은 대한민국의 배우이다.[1][2]

개요[편집]

1965년부터 미국에서 할리우드 영화와 브로드웨이 연극·뮤지컬, TV 미니시리즈 등 300여편에 출연한 미국 진출 1세대 배우이다.

1965년 구로사와 아키라 감독의 영화를 번안한 연극 <라쇼몽>이 데뷔작.

생애[편집]

오순택은 일제강점기 시절, 대한민국 전라남도 목포에서 2남4녀 중 넷째로 태어났다.

부친은 목포군청(현재는 목포시청) 공무원이었고, 해방 직후 강진초등학교 6학년에 편입,

얼마 후 목포공업학교에 진학해 3학년까지 다니다가 1950년에 광주고로 편입했고 1952년에 연세대(당시 연희대) 정치외교학과에 입학했다.

영화 유학을 위해 대학에서 공부한 국제사법을 전공한다고 부모님을 안심시키며 하버드로스쿨을 지원하였다.

당시 유학 조건인 군필과 국가가 주관하는 유학시험(해당 국가 언어와 전공)을 3학년 때 통과해 하버드 대학으로부터 반허가를 받았다.

1959년 가을학기에 입학해 1년 반 다니던 중 지도교수인 헨리 굿맨의 추천으로 뉴욕의 네이버후드 플레이하우스 연극학교(2년제)를 동양인 최초로 입학, 졸업했다.

이 학교는 그레고리 팩, 폴 뉴먼, 스티븐 매퀸 등 헐리우드의 유명배우들을 많이 배출한 연기 전문학교인데 입학과 졸업이 까다롭기로 유명했다.

당시 ‘10년 만에 나올 만한 재능있는 물건이 들어왔다’는 칭송을 받는다.

비싼 학비와 물가 때문에 접시닦이, 벌목공, 입주 가정부 등을 전전했지만 연기는 재능이 아니라 집념의 결과라는 생각으로 꿋꿋이 버텼다.

그러나 그의 부친이 네이버후드 플레이하우스 졸업을 인정하지 않아 학위를 따기위해 연기와 극작을 복수전공으로 MFA(석사 후 실기 연구) 과정으로 UCLA 대학원으로 진학.

데뷔작인 연극 <라쇼몽>에서는 주역을 맡아 1년 반 동안 캘리포니아에서 순회공연하며 크게 히트쳤고 ‘동양배우 중 새로운 스타가 탄생했다’며

LA타임스, 할리우드 리포트, 버라이어티 등 유력 매체에서 앞다퉈 보도할 만큼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았다.

<라쇼몽>의 명성으로 1965년 미국 3대 방송사인 CBS에서 제작해 1967년 방영한 <앨리윈터의 마지막 전쟁>이라는 특집극에 ‘월맹군’ 중위로 출연하게 된다.

이후 수많은 영화와 tv 드라마, 브로드웨이에서 활동하였다.

1971년 잠시 대한민국에 들어온 적이 있는데 미국에서의 교통사고 때문이었다.

할리우드 선셋 거리에서 갑자기 튀어나온 오토바이를 피하려다 전신주에 부딪쳐 얼굴 왼쪽이 으깨졌다고 했다. 폐차할 만큼 큰 사고였다. 1993년까지 무려 10번이나 수술을 해야 했다.


인종의 벽이 높은 할리우드에서 아시아인으로 활동하기 어려웠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아무 역할이나 하지 않았다.

"당장 밥을 굶을 지언정 한국인을 비하하는 역할은 일언지하에 거절했습니다.”

한국인을 비하하는 역할의 제의가 오면 한국인은 그리 째째하지 않다며 캐스팅을 거절함.

40년 동안 할리우드에서 활동한 그는 영화 스크린이나 포스터의 중심에 나와 본 적은 별로 없다.

하지만 한 번도 인생의 중심을 잃지 않았다고 말했다.

영어식 예명을 쓰지 않고 서양인들이 발음하기도 힘든 ‘Soon Tek Oh’라는 이름을 고집한 것도 자신이 한국인 임을 기억해 달라는 무언의 시위였다.

오씨는 007 시리즈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1974년)와 TV 시리즈 '에덴의 동쪽'(1981), ‘5-0 수사대’ ‘맥가이버’, ‘마르코 폴로’, ‘에어 울프’, ‘쿵후’ 등에 출연한 준 스타급 배우다.


1973년 후학 양성을 위해 서울예술전문대학에서 1여년간 강의를 시작으로

2001년 한예종 연극원 초빙교수

2002년 계명대 연극영화과 초빙교수

2005년 부터는 서울예술대학 석좌교수를 지냈다.

그는 1965년에 건립된 Asian American theatre 그룹인 이스트 웨스트 플레이어의 초기 일원 가운데 한 명이었다.

1995년에 그는 한미 시어터 그룹을 창설하였다.

수상[편집]

2008년 제9회 미국 샌디에고 아시아필름페스티벌 평생공로상

2002년 제10회 KBS 해외동포상 예술부문상

1979 미국 드라마 로지 비평가상 최우수연기상

1976 뉴욕주 예술위원회 창작희곡상

1969 East West Players Repertory Co 최우수 극작상

1967 Harry Kurnitz 창작극상

1965 Harry Kurnitz 창작극상

등장 영화[편집]

각주[편집]

  1. 조재영 (2018년 4월 5일). “할리우드 진출 1세대 원로배우 오순택 별세…향년 85세”. 《연합뉴스》 (서울). 2018년 7월 16일에 보존된 문서. 
  2. NEIL GENZLINGER (2018년 4월 25일). “Soon-Tek Oh, Actor Who Chafed at Asian Stereotypes, Dies at 85”. 《The New York Times》 (영어). 2018년 7월 16일에 확인함. 

참고 문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