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티오피아 항공 409편 추락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에티오피아 항공 409편 추락사고

Entebbe Airport 2009-08-27 13-01-48.JPG
엔테베 국제공항에서 찍힌 사고기

개요
발생일시 2010년 1월 25일
발생유형 추락 사고
발생원인 기상 악화
발생장소 지중해
비행 내용
기종 보잉 737-800
소속 에티오피아 항공
출발지 레바논 베이루트 라피크 하리리 국제공항
목적지 에티오피아 아디스아바바 볼레 국제공항
탑승승객 82명
승무원 8명
피해 내용
사망자 90명 (전원 사망)
생존자 0명

에티오피아 항공 409편(영어: Ethiopian Airlines Flight 409)은 2010년 1월 25일, 베이루트에서 아디스 아바바까지 지중해를 거쳐 더욱 시간과 거리를 단축해서 가는 길을 택하였다. 베이루트 라피크 하리리 국제공항을 이륙한 뒤 추락하였다. 이 사고는 1996년 에티오피아 항공 961편 사고 이후 처음이다.[1]

탑승자[편집]

탑승자들의 국적[편집]

국가 승객 승무원 합계
레바논의 기 레바논 51 0 51
에티오피아의 기 에티오피아 23 8 31
영국 영국 2 0 2
캐나다의 기 캐나다 1 0 1
프랑스의 기 프랑스 1 0 1
이라크의 기 이라크 1 0 1
러시아의 기 러시아 1 0 1
시리아의 기 시리아 1 0 1
터키의 기 터키 1 0 1
합계 82 8 90

수색[편집]

레바논 정부 국가 수색대가 조사 및 수색을 위해 현장에 진입하였고, 미국 교통안전위원회, 프랑스의 d'Enquêtes et d'Analyses pour la Sécurité de l'Aviation Civile (BEA)와 보잉사가 수색에 참여하였다.

미국 해군이 항공기 수색에 참여하고 있는 모습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