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드워드 티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에드워드 티치
1680년경 ~ 1718년 11월 22일

검은 수염의 최후
별명 검은 수염
유형 캐리비안 해적
탄생지 영국 브리스틀?
사망지 캐롤라이나 식민지 오크라코크
활동기간 1716년 ~ 1718년
계급 함장
활동근거지 대서양
기함 앤 여왕의 복수호

에드워드 티치의 해적기

검은 수염 에드워드 티치(Edward Teach "Blackbeard", 1680년경 ~ 1718년 11월 22일)는 서인도 제도와 미주 동부 해안에서 활동하던 18세기의 악명높은 잉글랜드계 해적이다. 초기 생애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거의 없으나, 잉글랜드 브리스틀에서 출생한 것으로 추측된다. 앤 여왕 전쟁사략선 선원으로 복무하고 바하마뉴프로비던스 섬에 정착했다. 당시 뉴프로비던스는 해적 선장 벤저민 호르니골드의 본거지였고, 티치는 1716년을 전후해서 호르니골드 해적단에 입단했다. 호르니골드는 이후 해적질을 하다가 나포한 슬루프 한 척을 티치에게 맡겼고, 둘이는 셀 수 없이 많은 해적질을 하고 다녔다. 해적단은 계속 배를 나포하면서 세력이 커져갔고, 스티드 보넷도 호르니골드와 티치의 해적단의 배 중 한 척의 선장을 지냈다. 그러나 1717년 말엽 호르니골드는 배 두 척을 가져가면서 해적에서 은퇴했다.

프랑스 상선 한 척을 나포한 티치는 배의 이름을 앤 여왕의 복수호라고 명명하고 대포 40문을 장비했다. 유명 해적으로 부상한 티치는 뻑뻑한 검은 수염과 공포스러운 외모로 "검은 수염(Blackbeard)"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티치는 적들을 공포에 질리게 하기 위해 모자 아래에 화승을 묶고 불을 붙이고 다녔다고 한다. 티치는 해적 동맹을 결성하여 사우스캐롤라이나 찰스턴 항을 봉쇄하는 위명을 떨친다. 찰스턴 시민들에게서 돈을 뜯어낸 뒤 티치는 앤 여왕의 복수호를 노스캐롤라이나 뷰포트 인근의 모래톱에 좌초시키고 보넷과 결별, 노스캐롤라이나 바스 읍에 정착하여 사면령을 받아들였다. 그러나 얼마 뒤 티치는 다시 해적질로 복귀했고, 버지니아 주지사 알렉산더 스퍼츠우드는 병사, 수병들을 조직하여 티치 토벌에 나섰다. 그리하여 1718년 11월 22일 로버트 메이너드 중위가 이끄는 소규모 군대의 공격을 받은 티치는 그 선원들과 함께 격렬한 전투 끝에 죽임을 당했다.

기민하고 교묘한 지도자였던 티치는 해적질을 하면서 재물을 뜯어내고자 하는 대상들에게 무력보다는 자신의 공포스러운 이미지를 사용했다. 오늘날 흔히 해적 하면 생각하는 폭군 같은 모습과 달리 티치는 해적단 내의 배들의 선원들의 동의를 얻어 그들을 지휘했으며, 포로로 잡은 이들 학대하거나 살해했다는 기록도 없다. 사망한 뒤 티치는 낭만화되어 해적을 소재로 한 여러 장르의 가공의 작품들의 모델이 되었다.

초기 생애[편집]

해적질 경력[편집]

사망 이후[편집]

오늘날의 검은 수염[편집]

캐리비안 해적 조니뎁 마샬 D 티치

일본애니 <원피스> 마샬 D 티치

각주[편집]

내용주

참조주

참고 자료[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