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기 소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양치기 소년》은 이솝 우화 중 하나로서 페리 인덱스 210번이다.

줄거리[편집]

양을 치는 소년이 심심풀이로 "늑대가 나타났다!"라고 거짓말을 하고 소란을 일으킨다. 그 동네의 어른들은 소년의 거짓말에 속아 무기를 가져오지만, 헛수고로 끝난다. 양치기 소년은 이런 거짓말을 세번 반복했다. 결국 어느 날에 정말 늑대가 나타났지만 어른들은 더이상 양치기 소년의 말을 믿지 않았고, 아무도 도우러 가지 않았다. 결국 양치기 소년의 모든 양이 늑대에 의해 잡아먹히고 말았다.

교훈[편집]

사람은 여러번 거짓말을 계속하면, 나중에 진실을 말해도 타인이 믿을 수 없게 된다. 평소에 정직하게 생활하면 필요할 때 타인으로부터 신뢰와 도움을 얻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