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드루 커닝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military.png
앤드루 커닝엄
Andrew Cunningham, 1st Viscount Cunningham of Hyndhope
1947년 찍은 사진
1947년 찍은 사진
생애 1883년 1월 7일 - 1963년 6월 12일 (80세)
출생지 아일랜드 래스마인즈
사망지 영국 영국 런던
별명 ABC
친척 앨런 커닝엄 (형)
복무 영국 영국
복무 기간 1897년 ~ 1946년
최종 계급 해군 원수
근무 영국 영국 해군
지휘 HMS 스콜피언

HMS 로드니
순양전함 편대
지중해 함대
제1해군경

주요 참전 제2차 보어 전쟁

제1차 세계 대전

발트 해 전역
제2차 세계 대전

서훈 내역 바스 훈장
시슬 훈장
메리트 훈장
기타 이력 엘리자베스 2세 즉위식의 왕실 십자장

영국 해군 제독 제1대 하인드호프의 커닝엄 자작, 앤드루 브라운 커닝엄(영어: Andrew Cunningham, 1st Viscount Cunningham of Hyndhope, 1883년 1월 7일 – 1963년 6월 12일)은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영국 해군의 고위 참모였다. 그는 별명인 "ABC"로 더 많이 알려졌다.[1]

1883년 1월 7일 커닝엄은 아일랜드 더블린 남부의 래스마인즈에서 태어났다. 더블린과 에든버러에서 초기 교육을 받은 이후, 그는 스터빙턴 하우스 학교에 입학 신청을 했고 영국 해군과의 인연을 이 때부터 만들어 나갔다. 브리타니아 왕립해군학교를 1898년부터 다니기 시작한 그는 빠르게 진급했다. 그는 제1차 세계 대전전간기 당시 구축함의 지휘를 맡았다. 그는 다르다넬스 해협 전투러시아 내전의 영국 해군 발트해 작전의 공로로 영국 특무훈장을 수여받았다.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지중해 함대의 사령관으로써, 커닝엄은 지중해 전투의 여러 중요한 전투에서 영국 해군이 승리를 거둘 수 있도록 이끌었다. 이러한 전투에는 역사상 첫 공대함 공격인 1940년 타란토 전투[2] 1941년의 마타판 해전이 있다. 커닝엄은 알렉산드리아, 지브롤터와 몰타를 잇는 지중해 보급선을 방어하는데 주력했다. 그는 또한 서지중해 연안 지대의 여러 연합군 상륙에서 해군 지원을 맡기도 했다. 1943년 커닝엄은 제1해군경으로 승진했으며 1946년 은퇴할 때까지 그 직위를 맡았다. 1945년 그는 하인드호프의 커닝엄 남작이라는 기사 작위를 받았으며 1946년 하인드호프의 커닝엄 자작으로 직위가 올라갔다. 은퇴 후 그는 1953년 엘리자베스 2세의 즉위식에서 왕실 집사장을 맡기도 했다. 그는 1963년 6월 12일 80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각주[편집]

  1. Simpson, Michael (January 2008) [2004]. “Cunningham, Andrew Browne, Viscount Cunningham of Hyndhope (1883–1963)”. 《Oxford Dictionary of National Biography》. Oxford University Press. doi:10.1093/ref:odnb/32665. 2010년 5월 20일에 확인함. 
  2. “Taranto 1940”. Royal Navy. 2007년 6월 13일. 2007년 1월 8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7년 6월 1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