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프스 교향곡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알프스 교향곡》, 《교향곡 4번 내림 나단조 '알프스' Op.64》(An Alpine Symphony, Eine Alpensinfonie)는 리하르트 슈트라우스가 작곡한 4번째이자 마지막 교향곡이다.

체르마트에서 본 마테호른

개요[편집]

이 작품은 리하르트 슈트라우스가 작곡한 마지막 관현악곡이다. 이 작품은 산을 오르는 동안 경험한 것을 담고 있는데, 어린 시절 산을 오르다가 길을 잃어 헤매다가 폭풍우를 만났는데, 다행히도 근처 농가의 도움을 받아 구출됐다. 자연을 사랑했던 슈트라우스는 이런 경험을 살려서 이 작품을 작곡했다.

악기 편성[편집]

아주 거대한 편성을 가지고 있다.

구성[편집]

단악장으로 되어 있는데, 여기에 22개의 작은 제목이 달려있다. 이것을 크게 5부분으로 나눌 수 있다.

  • 서주: 밤, 일출
  • 1부: 등산, 숲으로 들어감, 시내를 따라 산책, 폭포에서, 장관, 꽃 핀 초원에서, 목장에서, 숲을 지나다 길을 잃다, 빙하에서, 위험한 순간
  • 2부: 정상에서, 공상, 안개가 피어오르다, 해는 점차 희미해지고, 비가, 폭풍 전의 고요
  • 3부: 천둥과 폭풍, 하산
  • 피날레: 일몰, 종결, 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