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탄 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알탄 칸(俺答汗)

튀메드의 알탄 칸(俺答汗, 阿勒坦汗, Altan Khan of the Tümed 1507년 ~ 1582년)은 몽골 튀메드부의 군주이다. 북원(北元)의 칸인 다얀 칸(達延汗, Dayan Khan)의 손자이며, 바르스볼드 조논 칸의 차남이다.

오르도스 지방에 분봉된 다얀 칸의 손자 알탄 칸은 16세기 중기부터 빈번하게 중국에 침입하여 1550년에는 북경(北京)을 포위하는 경술의 변을 일으키기도 했다.

1551년 다라이손 구덴 칸(達賚孫庫登汗)은 알탄 칸에게 게게엔 칸이라는 직위를 주어 타협하였다. 결과적으로 다라이손 구덴 칸은 차하르(察哈爾)로 근거지를 옮길 수밖에 없었으며, 대칸의 권력은 점차 쇠퇴하기 시작했다. 알탄 칸은 1582년 죽었다. 그의 아들 셍게 뒤렝(森格都隆, Sengge Dureng)이 그의 뒤를 계승되었다.

군사적 업적[편집]

알탄 칸은 군사적으로 명나라를 지속적으로 위협했다. 1529년, 1530년, 1542년에 명으로의 원정을 단행하여 전리품을 약탈해 돌아왔다. 1550년에는 만리장성을 넘어서 북경을 포위하고 교외에 불을 지르는 경술의 변을 일으켰다. 1552년에는 옛 몽골의 수도였던 카라코룸을 지배에 두었다.

1570년(융경4년) 손자인 바간나기(把漢納吉)가 명에 투항한 것을 계기로 명나라는 1571년(융경5년) 평화조약을 맺었다. 명에 의해 순의왕(順義王)에 봉해져서 거성을 귀화성(歸化城)이라 부르고 명과 교역했다. 말과 비단 등이 무역의 대상으로, 이후 이로 인해 튀메드는 경제적으로 크게 신장된다. 재위기간 동안 반란을 일으킨 오이라트와 카자흐, 키르기스 등의 지역에 수차례 원정을 진행해 성공적으로 제압했다.

가족[편집]

  • 처첩
    • 하툰(哈屯), 장남 셍게두렁의 모친
    • 중긴하툰(鍾金哈屯, Junggin qatun), 일명 삼낭자(三娘子), 알탄칸의 외손녀이자 손자 바한나기(把漢那吉)의 처가 될 사람이었으나, 미모에 반하여 알탄칸이 빼앗어버림, 7남 부다시리(不他失禮)의 모친
  • 아들(9명)
    • 장남 : 셍게뒤렁(Sengge Düüreng, 森格都隆) 혹은 셍게홍타이지(辛愛黃台吉), 이름은 乞慶哈
      • 손자 : 나무다이 서천(撦力克), 셍게뒤렁 장남
        • 증손 : 晁兔台吉, 撦力克 장남
          • 고손 : 보쇽투(卜失兔)
      • 손자 : 松木兒台吉, 셍게뒤렁 5남
        • 증손 : 云丹嘉措, 松木兒台吉 4남
    • 차남 : 부얀타이지(不彦台吉)
      • 손자 : 바야바투르타이지(擺腰把都兒台吉)
    • 3남 : 鐵背台吉
      • 손자 : 바한나기(把漢那吉)
    • 4남 : 빙투타이지(丙兔台吉)
    • 5남 : 바린타이지(把林台吉)
    • 6남 : 哥力各台吉
    • 7남 : 부다시리타이지(不他失禮台吉)
    • 8남 : 沙赤星台吉
    • 9남 : 倚兒將遜台吉
    • 양자 : 恰台吉

같이 보기[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