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 무함마드 무자와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알리 무함마드 무자와르 (Ali Muhammad Mujawar, 1953년 4월 26일 ~) 는 예멘의 정치인으로, 전력 장관[1] 을 거쳐 2007년부터 2011년까지 예멘의 총리를 지냈다.

2011년 반정부 봉기의 여파로, 예멘 대통령 알리 압둘라 살레는 무자와르를 비롯한 다른 내각 구성원들을 예멘 내각에서 총사직하게 했으나, 무자와르는 새로운 정부 구성에서 남아있었다.[2] 무자와르는 2011년 6월, 대통령 궁전의 부지 내에 있는 사원이 반군에 의해 포격되어 대통령 살레와 함께 부상을 입었다. 사우디아라비아리야드로 이송되어 8월 6일 퇴원했지만, 아직 귀국은 확정되지 않았다.[3]

각주[편집]

  1. “Search – Global Edition – The New York Times”. International Herald Tribune. 2009년 3월 29일. 2012년 12월 10일에 보존된 문서. 2010년 11월 12일에 확인함. 
  2. [1], AlJazeera, March 20, 2011, accessed February 20, 2011.
  3. http://www.khaleejtimes.com/DisplayArticle09.asp?xfile=data/middleeast/2011/June/middleeast_June321.xml&section=middleeast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

전임
압둘 카디르 바자말
예멘의 총리
2007년 4월 7일 ~ 2011년 12월 10일
후임
무함마드 바신다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