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류샨 열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알류샨 열도의 위치 (붉은 점 부분)

알류샨 열도(Aleutian Islands, 축치어로 섬을 뜻하는 "aliat"에서 유래됨)는 북태평양에 위치한 섬들로, 알래스카의 서남부, 알래스카 반도의 끝에서 러시아캄차카 반도에 걸쳐 길이 약 1930km의 화산 열도이다. 대부분이 미국알래스카 주에 속하고 있지만, 최서단의 코만도르스키예 제도러시아에 속해있고 환태평양 조산대의 일부를 구성한다. 알래스카 산지의 연장으로 2,000m가 넘는 화산이 많으며, 기후는 한랭습윤하고 안개가 많다. 이 부근은 세계 3대 어장의 하나로서 어류의 보고(寶庫)이다.[1]

지리[편집]

알류샨 열도는 폭스 제도, 앤드리애노프 제도, 랫 제도, 니어 제도, 코만도르스키예 제도로 구성되어 있다.

면적 약 2만 7,900km2, 인구 약 8천(1990). 길이 약 2,000km이다. 대부분은 미국 알래스카주(州)에 속하지만, 날짜변경선을 사이에 둔 서단부의 코만도르스키예제도는 러시아 연방에 속한다. 알래스카반도와 함께 태평양과 베링해를 갈라놓는다. 태평양 북서부에 전형적으로 발달하는 활 모양으로 생긴 화채열도(花綵列島)의 일부이며, 환태평양 조산대의 일부를 구성한다. 험한 산들이 해안선에 깎아지른 듯이 다가서 있고, 열도를 둘러싼 바다도 강력한 해류와 암초가 많아 전체적으로 남성적인 양상을 띤다. 기후는 해양성이어서 비교적 견딜만 하지만, 비와 안개가 잦다. 기온은 1월평균기온 -2℃, 8월평균기온 9℃ 내외이다. 동쪽에서부터 유니맥 ·어날래스카 ·움나크 ·타나가 ·앰칫카 ·키스카 ·애투 등의 섬이 있으며, 남쪽에 병행하여 알류샨 해구(海溝)가 있다. 환태평양 화산대 ·지진대의 일부이기 때문에 활화산 ·사화산이 많이 분포하고, 지진도 적지 않다.

역사[편집]

1741년 러시아의 V.베링이 발견한 후부터 시베리아 피혁상인이 개척하였으며, 오랫동안 러시아의 관할에 있었으나 1867년 미국이 사들였다. 원주민은 알류트족이고, 알류샨 열도의 중심은 어날래스카의 더치하버이며, 미국 해 ·공군의 기지가 있다. 제2차 세계대전 때에는 일본군이 서부의 애투섬과 키스카섬을 점령하였으며, 더치하버도 공습을 받았다. 특히 애투섬은 미군과 일본군이 혈투를 벌인 격전지로서 유명하다. 근해에는 바다표범 ·넙치 ·게 ·대구 ·연어 ·송어 등의 수산자원이 풍부하나, 개발은 그다지 진전되어 있지 않다.

주요 섬[편집]

관련 항목[편집]

각주[편집]

  1.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