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락산다르 막 말 콜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알락산다르 1세 막 말 콜룸
Alaxandair mac Maíl Coluim
Alexander I (Alba) i.JPG
알바의 왕
재위 1107년–1124년
전임자 에드가르 막 말 콜룸
후임자 다비드 1세 막 말 콜룸
별칭
별호 맹렬왕
신상정보
출생일 1078년경
사망일 1124년 4월 23일
매장지 던펌린 수도원
가문 둔켈드 가
부친 말 콜룸 막 돈카다
모친 웨섹스의 마거릿
배우자 노르망디의 실비아
자녀 말 콜룸 막 알락산다르(사생아)
종교 천주교

알락산다르 막 말 콜룸(중세 아일랜드어: Alaxandair mac Maíl Coluim, 스코틀랜드 게일어: Alasdair mac Mhaol Chaluim, 1078년경 - 1124년 4월 23일)은 1107년에서 1124년 사이 알바 왕국의 왕이다. 말 쿨롬 3세의 5남으로 모친은 에드워드 참회왕의 조카손녀 성녀 마거릿이다.

1107년 형 에드가르 막 말 콜룸이 독신으로 죽자 그 뒤를 이어 즉위했다. 그러나 에드가르의 유언에 따라 동생 다비드에게 스코틀랜드 남부(과거의 스트래스클라이드 왕국 땅)이 주어졌다. 이 유언은 에드가르, 알락산다르, 다비드, 그리고 그들의 매제 잉글랜드 왕 헨리 1세 사이에 사전 합의된 것으로 보인다. 1113년, 헨리를 비롯한 앵글로노르만인들의 지지 하에 다비드는 알락산다르에게 로디언트위드 강-티버트 강 이북의 땅을 더 요구했고 요구한 바를 받아냈다. 다비드는 "컴브리아 공"을 칭했으며 그의 영지는 알락산다르의 통치권 밖에 있었다.[1]

다비드가 트위드-티버트 강 이북을 요구한 것이 알락산다르 본인과 다비드 사이의 관계를 악화시키지는 않았지만 일각에서는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었던 것 같다. “과거의 모든 왕들의 자식들이 그랬듯이 그들도 평화로운 알바 땅을 노략하네”라며 통탄하는 게일어 시구가 남아있다.[2]

헨리 1세와의 관계도 나빠지지 않은 것으로 보이며, 1114년 알락산다르 1세는 헨리 1세가 귀네드그루푸드 압 키난을 치는 원정에 함께했다.[3] 알락산다르는 헨리의 사생아인 실비아와 결혼했으며 결혼 시기는 이르면 1107년, 늦어도 1114년 그 사이이다. 1114년에는 다비드도 헌팅던 백작부인 마우드와 결혼을 했다.[4] 맘스버리의 윌리엄의 기록은 실비아를 공격하고 있지만 증거를 살펴보면 알락산다르 1세와 실비아 사이엔 자식이 없었을 뿐 금슬은 좋았고 실비아는 신앙심이 깊었다.[5] 실비아는 1122년 7월 죽었는데 사망 원인은 기록되어 있지 않다. 실비아는 던펌린 수도원에 매장되었고 알락산다르는 재혼하지 않았다. 월터 보어는 알락산다르가 실비아를 추모하는 아우구스티노회 소수도원 세우려고 했고 더 나아가 실비아를 성인으로 존숭하려 했다고 기록했다.[6]

알락산다르는 사생아 한 명(말 콜룸 막 알락산다르)을 두었다. 이 사생아는 1130년대에 다비드 1세로 즉위한 숙부에게 반란을 일으켰다가 진압당하고 록스버러에 투옥되었다가 1157년 이후 언젠가에 죽었다. 이 사생아의 정체는 오늘날까지도 다소 불분명하게 남아 있다.[7]

알락산다르는 동복형제 에드가르, 다비드와 마찬가지로 매우 경건한 왕이었다. 그런 만큼 매우 평화롭고 겸손한 왕이었던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8]

그러나 알락산다르는 모레이 백국을 토벌할 때는 매우 무자비한 모습을 보여줬다. 윈타운의 앤드루의 기록에 따르면 알락산다르가 인버르가우리에 머무르고 있을 때 "군도인(men of the Isles)"들에게 공격을 당했다.[9] 알락산다르는 그들을 추격하여 로스 지방 뷸리 근교의 스톡포드라는 곳까지 북쪽으로 몰아붙여 거기서 무찔렀다. 앤드루는 이 일로 인해 그가 사후에 "맹렬왕(the Fierce)"이라는 별명을 얻었다고 기록했다. 이 습격이 있었던 시기와 습격자들의 정체는 불확실하다. 그러나 울라 편년사에 보면 1116년에 알락산다르의 이복조카 돔날 막 라드만이 모레이인들에게 죽었다는 기사가 실려 있는데 이것이 동일한 사건을 가리키는 것일 수도 있다. 월터 보어는 알락산다르를 습격한 이들이 모레이와 미언스 출신이라고 기록했다. 모레이는 맥베스의 일족이 다스리고 있었다. 이 당시 모레이의 백작 또는 소왕이 누구였는지는 알 수 없다. 옹구스 또는 이름을 알 수 없는 그의 아버지일 가능성이 있다. 미언스의 경우에는 스코틀랜드의 소국들 중 특히 정체가 불분명한 곳인데, 유일하게 이름이 알려진 미언스 백작 말 페타르는 1094년에 알락산다르의 이복형 던컨 2세를 죽인 인물이다.[10]

알락산다르는 1124년 4월 스털링(Stirling)의 궁정에서 죽었다. 적자가 없었기에 동생 다비드가 왕위를 이어 다비드 1세로 즉위했다. 아마 실비아가 죽었을 때부터 일찌감치 다비드가 후계자로 지목된 것으로 보인다.[11]

각주[편집]

  1. Oram, pp. 60–63.
  2. Oram, p. 66 citing Clancy, The Triumph Tree.
  3. Oram, p. 65.
  4. Oram, p. 65.
  5. Duncan, p. 65; Oram, p. 71.
  6. Oram, p. 71.
  7. Oram, p. 77.
  8. Fordun, V, xxviii (Skene's edition).
  9. Wyntoun, cxxvii.
  10. MacDonald, pp. 23–24.
  11. Oram, pp.71–72.

참고 문헌[편집]

전임
에드가르 막 말 콜룸
알바의 왕
1107년–1124년
후임
다이드 1세 막 말 콜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