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몰랑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아몰랑2015년에 유행한 대한민국의 신조어이다. 논리적인 설명을 요구받거나 주장의 근거를 제시할 것을 요구받았을 때 막무가내로, 또는 다짜고짜 넘어가는 행동을 표현한 단어이다.

역사[편집]

시작은 한 여성이 페이스북에 남긴 댓글이었으나, 이후 여성시대와 관련한 논란이 확산되면서 인터넷 커뮤니티 전반에서 사용되기 시작하였다.[1] 이후 2015년 대한민국 중동호흡기증후군 유행에서 부족했던 대한민국 정부의 대응이나[2][3] '직무유기'를 하고 있는 정치권 일반에 확대되었다.[4] 그러나 여성 단체에서는 "미디어의 낮은 젠더 감수성이 여성혐오적인 단어를 유통시켰다"라고 비판하면서 "'아몰랑'이라는 단어가 여성을 지칭하는 것 같지 않아서 더 확산된 것"이라고 분석했다.[1]

각주[편집]

  1. 최승영 (2015년 8월 21일). “여성 혐오 단어 '아몰랑'은 어떻게 유행어가 됐나”. 한국기자협회. 2015년 10월 15일에 확인함. 
  2. 류란 (2015년 6월 21일). “무지·무책임 꼬집는 '아몰랑'…유행어의 사회학 출처”. SBS. 2015년 10월 15일에 확인함. 
  3. 이명희 (2015년 7월 6일). '아몰랑’ 유행 왜?…“여성에 대한 편견과 맞아 떨어지기 때문””. 경향신문. 2015년 10월 15일에 확인함. 
  4. 변상욱 (2015년 7월 13일). “해외자원개발, 아몰랑 국회는 다시 나서라”. 노컷뉴스. 2015년 10월 1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