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리 아키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아마리 아키라
甘利 明
기본 정보
출생 1949년 8월 27일(1949-08-27) (67세)
일본 일본 가나가와 현 아쓰기 시
학력 게이오기주쿠 대학
직업 정치인
종교 천리교

의원 선수 선 의원
정당 자유민주당

아마리 아키라 (일본어: 甘利 明 (あまり あきら), 1949년 8월 27일 ~) 는 일본의 정치인으로, 자유민주당 소속 중의원 의원이다. 2006년부터 2008년까지 일본의 경제산업대신이었던 그는 아소 다로 내각에서 규제개혁을 담당한 내각부 특명담당대신을 지내기도 하였다. 그는 또한 한일의원연맹일중우호의원연맹의 의원이기도 한다.

생애[편집]

전국 시대 다케다 씨의 중신 아마리 도라야스의 자손으로 가나가와 현 아쓰기 시에서 태어났다. 그는 야나기사와 하쿠오, 규마 후미오, 다카이치 사나에, 이부키 분메이나가세 진엔 같은 다른 자유민주당 대표들처럼 천리교의 신봉자이다.

게이오기주쿠 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하여 1972년에 졸업한 그는 1974년 자신의 직업을 떠나 가나가와 현 자유민주당 사무소를 위하여 출마하였으나 패하였다.

1983년 신자유클럽당으로 연결된 그는 그해 총선에서 의석을 이기고, 1989년 통상산업성의 부대신으로 취임하였다.

아소 내각에서 그는 2008년 9월 24일 규제 개혁을 담당하는 내각부 특명담당대신으로 임명되었다.

2012년 12월 26일 아마리는 아베 신조 제2차 내각에서 경제력 활성화를 위하여 새롭게 창조된 특명담당대신의 내각 수준 직위로 임명되었다. 아베 정부 안에서 아마리의 책임들은 또한 세금사회 보장의 개혁을 포함하기도 하였다. 아베와 내각원의 대부분처럼 그는 일본회의에 제휴되었다.

2016년 아마리는 증회의 진술의 복판에 자신의 장관직으로부터 사임하여 이시하라 노부테루가 그의 뒤를 이었다.

관련 항목[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