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가보디 3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아가보디 3세
අග්ගබෝධි ෩
지위
Flag of Dutthagamani.png
아누라다푸라라자
재위 623년 9월 16일 ~ 623년 11월 18일
전임 실라메가바나
후임 제타 티사 3세
Flag of Dutthagamani.png
아누라다푸라라자
재위 624년 2월 15일 ~ 640년 4월 12일
전임 제타 티사 3세
후임 다토파 티사 1세
신상정보
국적 아누라다푸라 왕국
출생일 572년
출생지 아누라다푸라 왕국 아누라다푸라
사망일 640년 4월 12일(640-04-12) (68세)
사망지 아누라다푸라 왕국 아누라다푸라
왕조 모리야 왕조
부친 실라메가바나
배우자 왕비 1명
자녀 1남 5녀
기타 친인척 아가보디 1세(이복 종조부)
아가보디 2세(이복 큰아버지)
상가 티사 2세(이복 큰아버지)
모갈라나 3세(이복 큰아버지)
제타 티사 3세(이복 서제)
다토파 티사 1세(이복 서얼 조카)
종교 불교

아가보디 3세(싱할라어: අග්ගබෝධි ෩, 572년 ~ 640년 4월 12일(640-04-12))는 아누라다푸라 왕국 모리야 왕조의 군주였으며 역대 아누라다푸라 왕국 모리야 왕조 역사상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두번씩이나 보위(제18대·제20대)에 등극하였던 군주였다.

두 차례의 보위 등극[편집]

623년 11월 18일 왕실 쿠데타로 인하여 폐위된 이후 이듬해 624년 2월 15일 왕실 내부 특정 친위 성향 역(逆)쿠데타를 일으켜 보위를 되찾았지만 그로부터 16년 후가 지난 640년 4월 12일, 냉홍차(冷紅茶)를 상당히 달게 마시고 나더니 갑자기 비명횡사(非命橫死)하였다.

생애[편집]

부인(훗날 왕비)와 사이에 슬하 1남 5녀(6남매)를 두었으며 그는 아직 보위 등극을 하기 각기각기 몇년 전이던 611년에 당시 26세의 첫째사위(첫째딸과 사이에 슬하 1녀 외동딸을 둠.)와 613년에 당시 21세의 외동아들(며느리와 사이에 슬하 1녀 외동딸을 둠.)을 모두 각기각기 폐렴(첫째사위 사인)과 콜레라(외동아들 사인)로 먼저 앞세워 떠나보내는 가슴 찢기는 듯한 슬픔을 겪기도 하였다. 그 후 614년 3월 11일을 기하여 부왕 실라메가바나 군주가 보령 68세로 등극하자 이듬해(615년)에 왕태자(王太子)로 책봉되었으며 623년 9월 16일을 기하여 부왕(父王)이 향년 77세로 붕어하자 보위를 승계받아 보령 51세로 등극하였으나 같은 해 623년 11월 18일, 이복 서얼 남동생(제타 티사 3세)이 연로자(年老者)들의 종묘사직 제사장 정치에 혐오감을 느끼다가 결국 차라리 군사를 거병하여 일으킨 왕실 쿠데타로 인하여 폐위되어 냉궁(冷宮)에 감금되었지만 이듬해 624년 2월 15일을 기하여 냉궁(冷宮)에서 특파시킨 세작(첩자)들을 비롯한 역(逆)반란군을 거병하여 왕실 내부 특정 친위 성향 역(逆)쿠데타를 일으켜 보위를 되찾고 나서는 종묘사직 제사장 성향의 정치를 전격 최소화하여 16년 남짓을 온온(溫溫)하고도 평온(平溫)한 정치를 펼치다가 640년 4월 12일 오후 시점에, 배다른 조카 다토파 티사(죽은 이복 동생 제타 티사 대행군주(大行君主)의 서자)의 외사촌 손윗처남(外從妻男, 다토파 티사 1세의 왕비의 친정 외사촌 오빠이며 아누라다푸라 왕국의 신진 귀족 대표.)이 왕궁 경호실 차장(王宮 警護室 次長)에게 전달하여 왕실 진상품(王室 進上品)으로 받은 제법이나 시원한 냉홍차(冷紅茶)를 상당히 달게 마시고 난 후 당일 초저녁부터 복통을 호소하였으며 심지어는 구토조차도 하지 못하고 볼일조차도 하지 못한 채 복통으로 인하여 1시간 남짓의 고통을 겪다가 결국 640년 4월 12일, 밤이 이슥해지기 직전에 향년 68세로 붕어(서거)하였다. 그가 붕어한 직후 그의 이복 조카 다토파 티사 1세아누라다푸라 왕국의 신진 귀족들과 고급 신료들에게 왕위 추대를 받아 보위 등극을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