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랜드 청소년수련원 화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씨랜드 청소년수련원 화재 사고
날짜 1999년 6월 30일
시간 0시 30분 (KST)
위치 경기도 화성군 (현 화성시) 서신면 백미리
좌표 북위 37° 07′ 59″ 동경 126° 40′ 49″ / 북위 37.133109° 동경 126.680388°  / 37.133109; 126.680388좌표: 북위 37° 07′ 59″ 동경 126° 40′ 49″ / 북위 37.133109° 동경 126.680388°  / 37.133109; 126.680388
최초 보고자 오산소방서
참여자 화성군청, 오산소방서, 수련원장 박재천 등
원인 불 피운 모기향으로 인한 화재
결과 건물 전소 및 붕괴
피해
사망자 23명
부상자 6명
약 7200만원
조사
공무원 및 건물주의 체포

씨랜드 청소년수련원 화재 사고1999년 6월 30일 경기도 화성군 (현 화성시) 서신면 백미리에 위치한 청소년수련원인 씨랜드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유치원생 19명과 인솔교사 및 강사 4명 등 23명이 숨진 사고이다.[1]

사고 개요[편집]

  • 1999년 6월 30일 새벽 경기도 화성군 (현 화성시) 서신면 백미리에 있는 청소년 수련시설인 놀이동산 씨랜드 청소년수련원에서 모기향으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여 취침중이던 유치원생 19명과 인솔교사 및 강사 4명 등 23명이 숨지고 6명이 부상당하는 참사가 발생하였다.
  • 화재사고 당시 씨랜드에는 서울 소망유치원생 42명, 안양 예그린유치원생 65명, 서울 공릉미술학원생 132명, 부천 열린유치원생 99명, 화성 마도초등학교 학생 42명 등 497명의 어린이와 인솔교사 47명 등 모두 544명이 있었다.[2]

사고 일지[편집]

  • 화재 발생 후 1시간이 지난 새벽 1시 41분, 신고를 접수한 소방서에서는 화재사고 현장에 소방차 20여 대 와 소방관 70여 명, 경찰 250여 명 등을 출동시켜 화재진화와 인명구조 작업을 벌였다. 그러나 신고가 너무 늦었고, 소방서가 현장으로부터 70km 떨어진데다 화재가 발생하면서 생긴 유독가스와 건물 붕괴위험 등 진화작업에 어려움을 겪었다.
  • 화재는 가장 처음 수련원 3층 C동 301호에서 일어나 순식간에 건물 전체로 옮겨붙은 것으로 보였다. 화재원인으로는 방 안에 펴둔 모기향이 옷에 옮겨붙은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정밀검식을 하였다.
  • 이 수련원은 콘크리트 1층 건물 위에 52개의 컨테이너를 얹어 2~3층 객실을 만든 임시건물로, 청소년수련원으로 사용하기에는 부적합하고 여러 위험요소를 안고 있는 구조물이었다. 생활관에는 화재경보기가 있었으나 불량품으로 판명되었고, 사용하지도 않은 빈 깡통의 소화기들이 발견되었다.
  • 수원지방검찰청과 화성경찰서는 씨랜드 대표와 화성군 관계자 등을 소환하였고 수련원 준공과 사업허가 경위 등에 대한 수사를 하였다. 화성군으로부터 준공 및 사업허가 관련 서류 일체를 넘겨받아서 이 과정에서 불법이 있었는지를 집중수사한 검찰은, 이들 사이에 인허가를 둘러싸고 시시비비를 가려내었다.

여파[편집]

  • 한국어린이안전재단 고석 대표는 이 사고로 두 쌍둥이 딸을 잃은 후 생업을 포기하고 재단을 설립하여 어린이 안전 운동가로 활동하고 있다.
  •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이자 전 대한민국 국가대표 하키 선수 김순덕은 이 사고로 장남(김도현)을 잃고, 씨랜드 참사 이후 4개월 만에 일어난 인천 상가 화재 참사를 보니 미련이 남지 않는다'고 모든 훈장과 메달을 반납하고 "한국에선 살고 싶지 않다."고 밝힌 뒤 남편 김성하, 작은아들 김태현과 함께 뉴질랜드로 이민을 갔다.
  • H.O.T. 4집의 타이틀곡 <아이야>는 이 사고를 모티브로 하였다.[3]
  • 자전거 탄 풍경 1집의 수록곡 <담쟁이 넝쿨별>는 이 사고를 추모하는 노래이다.[4]
  • 2011년 참사 현장 옆에 불법 시설물 등으로 꾸며진 야영장이 조성돼 영업을 하고 있는 것이 드러났다. 이 불법 시설물을 설치한 사람은 이 사고 당시 소유주이자 시설운영자와 동일인이었다. [5]
  • 당시 화성군 공무원으로 비망록을 통해 유착관계를 고발했던 이장덕은 사고 다음해 명예퇴직을 했다.[6]

관련 서적[편집]

  • 이제는 해가 솟는 넓은 세상에서 살아라, 엄마와 아빠들 지음, 넥서스, ISBN 978-89-8220-115-8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각주 및 인용[편집]

  1. 불길 삽시간에 번져 희생자 늘어, 매일경제, 1999년 7월 1일
  2. 23명 화염에 잃고도 깨닫지 못했는가, 한겨레, 2013년 7월 27일
  3. 콘서트 동영상
  4. 가사
  5. `씨랜드 화재 참사` 옆 또 불법 시설 매일경제, 2011년 8월 17일.
  6. '용기 있는 공무원' 이장덕 계장 육성고백 여성동아 2000년 4월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