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코틀랜드의 수호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알락산다르 3세가 사망한 이후 사용된 스코틀랜드 정부 인장.

스코틀랜드의 수호자(Guardian of Scotland)는 스코틀랜드의 중세사에서 제1, 2차 공위기(각각 1290년-1292년, 1296년-1306년) 동안 사실상 스코틀랜드의 국가원수 권한대행이었던 귀족들에게 주어진 칭호이다. 공위기 이후로도 많은 수호자들이 존재했고, 이들의 존재는 스코틀랜드의 정치사적 발전에 튼 걸림돌이 되었다.

제1차 공위기 스코틀랜드의 수호자[편집]

이상 명단은 1290년 솔즈베리 조약을 조인한 스코틀랜드 의회 자리에서 작성된 서한(고프랑스어로 쓰임)에서 확인할 수 있다.[1]

제2차 공위기 스코틀랜드의 수호자[편집]

공위기 이후 스코틀랜드의 수호자[편집]

로버트 1세 사후 데이비드 2세 치세때까지의 수호자들.

각주[편집]

  1. “Margaret: Manuscript - 1290, 14 March, Birgham - Parliamentary Records - Letters: confirmation of the treaty of Salisbury” (고대 프랑스어 and 영어). Records of the Parliaments of Scotland to 1707, University of St Andrews. 2009년 10월 3일에 확인함. 
  2. G. W. S. Barrow, Robert Bruce and the Community of the Realm of Scotland (2005) p. 189.

참고 자료[편집]

  • Mack, James Logan (1926). The Border Line. Pub. Oliver & Boyd. pp. 317–322.
  • McNaught, Duncan (1912). Kilmaurs Parish and Burgh. Pub. A.Gardner. p.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