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수꽃다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Infobox plantae.png
생물 분류 읽는 법수수꽃다리
수수꽃다리 (2).JPG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군
(미분류): 진정쌍떡잎식물군
(미분류): 국화군
목: 꿀풀목
과: 물푸레나무과
속: 수수꽃다리속
종: 수수꽃다리
학명
Syringa oblata var. dilatata
(Nakai) Rehder
이명
Syringa dilatata
Nakai

수수꽃다리(Syringa oblata var. dilatata, 영어: Korean early lilac)는 쌍떡잎식물 꿀풀목 물푸레나무과낙엽관목이다.[1]

이름[편집]

수수꽃다리는 ‘꽃이 마치 수수 꽃처럼 피어 있다’라는 뜻의 순 한국말이다.[1]

형태[편집]

수수꽃다리의 높이는 약 2-3m이고 가지가 많다. 잎은 마주나며 달걀 모양이고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은 4-5월 무렵 옅은 자주색으로 무리지어 피며 향기가 있다. 열매는 타원형이며 씨방이 여러 개이다. 비슷한 식물인 라일락은 원산지가 유럽이며, 꽃이 수수꽃다리보다 크고 향기가 강하다. 수수꽃다리는 개회나무, 털개회나무와 같은 여섯에서 여덟종의 형제나무를 거느리고 있다. 이 식물들의 특징은 너무 닮아서 전문가가 아니면 분간하는데 있어 거의 불가능에 가깝다고 한다. 수수꽃다리의 꽃을 좋아하는 옛사람들은 따로 구분하지 않고 중국 이름을 그대로 받아들여 정향(丁香)이라 불렀다고 한다.[1]

자생지[편집]

수수꽃다리는 더위에 약해 한국 중북부지방에서 정원수로 흔하게 심고 있다. 그러나 한국에는 자생지가 없으며, 흔하게 볼 수 있는 수수꽃다리는 남북분단 이전에 북한에서 옮겨 심어 온 것이다. 북한의 황해도 동북부와 평남함남석회암지대에 걸쳐 자란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수수꽃다리”. 2015년 10월 6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