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반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수사반장
장르 범죄실화극·드라마
방송 기간 1971년 3월 6일 ~ 1984년 10월 18일
1985년 5월 2일 ~ 1989년 10월 12일
방송 횟수 880회
방송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방송 채널 문화방송
연출 오종록
극본 김문영
출연자 최불암, 김상순, 김호정, 조경환, 남성훈
음성 한국어
바깥 고리 iMBC 수사반장

수사반장》은 문화방송에서 제작·방영한 범죄 수사 드라마이다. 1971년 3월 6일부터 1984년 10월 18일, 1985년 5월 2일부터 1989년 10월 12일까지 방영했다. 후속작으로《범죄-80년대 10대사건》을 방영했다.

연출[편집]

오랜 기간 방영되어 허규, 박철, 유흥렬, 이년헌, 이효영, 강철호, 고석만, 최종수, 김지일, 김종학, 김승수 등 10여명이 이어 연출을 담당하였다.

출연진[편집]

반장으로 최불암이, 형사로 김상순·김호정·조경환등으로 이끌어 오다가, 1978년 김호정의 사망으로 남성훈이 대타로 영입되었다. 여순경으로는 김영애·염복순·故이금복·김화란·윤경숙이 출연하였다. 문화방송의 전 탤런트가 출연했으며,범인역으로는 이계인, 조형기, 변희봉 등이 출연했다.[1]

기타[편집]

  • 살인의 추억》에서 형사들이 텔레비전을 통해 수사반장을 보는 장면이 등장한다.
  • 수사반장에 출연한 주요 경찰관 배역의 배우들은 장기간 경찰의 인간적 모습을 담아온 공로를 인정받아 전원 명예 경찰관이 되었다.[2] 수사반장 역의 최불암은 명예경정, 수사관 역의 김상순은 명예경감, 수사관 역의 조경환남성훈은 명예경위, 여경 역의 노경주는 명예경사에 각각 임관되었다.
  • 이 드라마에서 최불암은 명언을 남겼는데 그 내용이 "빌딩이 높을 수록 그림자는 길어진다."였다.
  • 최초 수사반장을 촬영할 때 현실감이 지나치게 떨어지는 바람에 실제 경찰에게 자문을 요청할 수 밖에 없었으며 그래서 당시 최우수 수사관으로 뽑힌 최중락총경이 드라마 수사반장의 자문을 담당했다. 최중락은 수사반장의 촬영팀을 실제 경찰서에서 실제 경찰관들과 동일한 경험을 하도록 하여 드라마 수사반장의 현실감을 높이는 데 결정적인 기여를 했다.[3]
  • 수사반장의 인기가 수직 상승하자 수사반장 촬영 도중 최불암을 진짜 경찰로 오인하고 도망치는 실제 범죄자들을 검거하는 해프닝이 발생하기도 했다.

주석[편집]

  1. 「수사반장」 681회로 幕 내려, 《경향신문》, 1984.10.9.
  2. 네이버 디지털 뉴스 아카이브
  3. 기획인터뷰 대한민국 명수사관을 만나다 (1) ‘팔순의 수사반장’ 최중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