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발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손발톱은 5개의 손가락발가락에 각각 달려 있는 반투명한 케라틴 재질이다. 문화어에서는 손발톱을 통틀어 간단히 으로 부른다.[1] 단단한 재질로 되어 있으며 손가락이나 발가락을 보호하는 기능을 가진다. 특별한 생해나 장애가 없는 한 계속 자라며 영양 공급에 따라 그 표면이 울퉁불퉁해지기도 한다. 매니큐어색소를 발라 색을 입히기도 한다. 손톱을 꾸미는 네일아트도 있다.

구성[편집]

손톱의 구성

손톱은 기본적으로 다음과 같이 나뉜다.

  • 조갑
  • 조구
  • 속손톱
  • 손발톱위허물

생장[편집]

손발톱은 다른 계절에 비해 상대적으로 여름에 더 빨리 자란다.[2] 일반적인 믿음과는 달리 손발톱은 사망한 이후에는 자라지 않는다. 살갗이 탈수되어 팽팽하게 되면서 손발톱과 머리카락이 자라나게 된다.[3]

사진첩[편집]

전설[편집]

현재 이 문단은 주로 한국에 한정된 내용만을 다루고 있습니다.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을 보충하여 문서의 균형을 맞추어 주세요.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1년 7월 4일에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의 추가가 요청되었습니다.)

한국전설에는 사람이 깍은 손톱을 가 먹으면 사람으로 둔갑을 한다는 전설이 있다.[4]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톱: 네이버 국어사전”. 2015년 10월 10일에 확인함. 
  2. Hunter, J. A. A., Savin, J., & Dahl, M. V. (2002). Clinical dermatology. Malden, Mass: Blackwell Science. p. 173. ISBN 0632059168
  3. http://www.bmj.com/cgi/content/full/335/7633/1288
  4. “[김상회 풍경소리]부모에게 받은 몸 훼손 않는 것도 효의 하나”. 세계일보 생활/문화. 2009년 8월 1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