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황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샤오황디(중국어: 小皇帝 소황제[*])는 1979년 중국에서 시작한 독생자녀제(獨生子女制 - 1가구 1자녀 원칙)에 의해 1980년대에 태어난 독생자층을 이르는 말로 바링허우(80後)라고 부르기도 한다. 여자 아이의 경우에는 샤오궁주(중국어: 小公主 소공주[*])라고도 한다.

풍요로운 경제적 기반을 가진 부모의 과보호 속에서 성장하여 사회적 활동량과 소비 수준이 높아 중국의 떠오르는 주류 소비계층으로 대두되었다. 이들은 다소 이기적이고 독선적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앞으로 중국의 내수 시장의 소비 주력군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많은데, 의류나 정보통신기기에 대하여 특히 관심이 많으며 국민 소득에 비해 훨씬 높은 소비력을 보인다. 그렇기 때문에 중국 내 기업이나 해외 진출 기업들은 이들을 대상으로 한 마케팅 경쟁에 열을 올리고 있다. 삼성, LG그룹 등의 한국 기업들도 중국의 샤오황디를 주목하여, 타깃 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