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마 마스타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소마 마스타네(일본어: 相馬益胤, 1796년 2월 18일 ~ 1845년 7월 15일)는 일본 에도 시대다이묘이며, 소마 나카무라 번의 11대 번주이다. 관위는 종5위하, 나가토노카미(長門守)이다.

9대 번주 소마 요시타네의 넷째 아들로 태어났다. 형인 10대 번주 소마 무라타네1813년에 은거하자 그 적자로서 번주 자리에 올랐다. 1817년부터는 번의 정치 개혁에 착수하여 재정의 재건을 꾀했다. 1835년에 은거하여 장남 미치타네에게 번을 물려주었다. 1845년에 사망하였다.

전임
소마 무라타네
제11대 소마 나카무라 번 번주
1813년 ~ 1835년
후임
소마 미치타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