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모 승천 대성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성모 승천 대성당

성모 성당(폴란드어: Bazylika Mariacka, 독일어: St. Marienkirche)은 폴란드 그단스크에 위치한 대성당으로, 과거에는 성모 승천 대성당(폴란드어: Bazylika konkatedralna Wniebowzięcia Najświętszej Maryi Panny)으로 알려져 있었다. 1379년에 공사를 시작하였으며, 그 부피는 185,000~190,000m³에 달해 현재 세계에서 벽돌조 성당으로는 두번째 또는 세번째로 크다.

1536년부터 1572년까지는 가톨릭 성당과 루터파 개신교 교회로 동시에 사용되었으며[1], 그 이후부터 1945년까지는 세계에서 두번째로 큰 루터파 개신교 교회였다.

건물의 길이는 105.5미터, 너비는 66미터이며, 2만 5천 명을 수용할 수 있다.

각주[편집]

  1. Heinz Neumayer, „Danzig“, in: Theologische Realenzyklopädie: 36 vols., Berlin and New York: de Gruyter, 1977–2006, vol. 8 (1981): 'Chlodwig – Dionysius Areopagita', pp. 353–357, here p. 355. ISBN 3-11-013898-0.

좌표: 북위 54° 21′ 00″ 동경 18° 39′ 12″ / 북위 54.3499° 동경 18.6533°  / 54.3499; 18.65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