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양 J-31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선양 J-31
Shenyang J-31
Shenyang J-31 (F60) at 2014 Zhuhai Air Show.jpg
종류 스텔스 제공 전투기, 다목적 항공기
첫 비행 2012년 10월 31일
도입 시기 2020년 전 (예정)
현황 개발/비행 시험 중
주요 사용자 중국 인민해방군 공군

선양 J-31은 중국의 차세대 스텔스기로, J-20을 보조할 것으로 보인다. 시제기가 완성된 후 2012년 10월 31일 J-11 2대에게 호위를 받으며 첫비행에 성공했다.

개발[편집]

초기에는 J-60이란 이름으로 J-20보다 먼저 개발되어 중국 최초의 스텔스기가 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기술적으로 복잡하여 결국 취소되었으나 J-20보다 기동력이 우수하고 경량화가 가능하여 개발이 재개되었고 시제기가 완성, 초도비행에 성공했다.

평가[편집]

J-31은 중국판 F-35로서, 미국 F-35를 거의 똑같이 베낀 전투기이다. F-35가 F-22를 보조하는 것 처럼 J-31은 J-20을 보조할 것이다. J-31의 엔진추력은 4.4만 파운드로서, KFX와 동일하고, 4.3만 파운드인 F-35와 거의 똑같다.

배치[편집]

J-31은 구형 J-7 전투기를 대체할 것으로 보이며, J-20은 J-8 전투기와 Su-27의 초기형을 대체할 것으로 보인다.

제원[편집]

일반 특성
  • 승무원: 1명
  • 길이: 17.3 m (56 ft 9 in)
  • 날개폭: 11.5 m (37 ft 9 in)
  • 높이: 4.8 m (15 ft 9 in)
  • 날개면적: 40 m2 (430 sq ft)
  • 최대이륙중량: 28,000 kg (61,729 lb)
  • 엔진: 2 × RD-93 애프터버닝 터보팬, 100 kN (22,000 lbf) 추력 각각
성능
  • 최고속도: 2,200 km/h (1,367 mph; 1,188 kn), 마하 1.8
  • 전투행동반경: 1,250 km (777 mi; 675 nmi) 내부연료 또는 2,000 km (1,200 mi) 외부연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