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식물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좌표: 북위 37° 34′ 20″ 동경 126° 50′ 04″ / 북위 37.572341° 동경 126.834475°  / 37.572341; 126.834475

Pictogram infobox palace.png
서울식물원
서울식물원.jpg
설립일 2017년 7월 1일
소재지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동로 161
상급기관 서울특별시청
웹사이트 서울식물원 - 공식 웹사이트

서울식물원(서울植物園)은 서울특별시청의 사업소이다. 원장은 지방기술서기관으로 보하되, 지방임기제공무원으로 보할 수 있다.[1]

설치 근거 및 소관 사무[편집]

설치 근거[편집]

  • 「서울특별시 행정기구 설치조례」 제116조제1항[2]

소관 사무[편집]

  • 서울식물원의 운영 및 관리에 관한 사항
  • 식물 자료의 수집·보존·전시 및 조사·연구에 관한 사항
  • 식물 전시 및 교육에 관한 사항

연혁[편집]

  • 2017년 7월 1일: 서울식물관 설치.[3]
  • 2019년 5월 1일: 서울식물원 개원.[4]


조직[편집]

원장[편집]

논란[편집]

개장도 하기 전에 적자가 예상되고 있어 서울시가 재정건전성 확보를 위해 고심하고 있다. 서울연구원에 의하면, 운영관리계획을 고려해볼 때 연간 82억 9,000만 원에서 93억 4,000만 원이 소요될 것으로 분석되지만 서울식물원 자체 예상 수입은 그 절반에도 미치지 못할 것으로 예상돼 적자가 우려되고 있다.[7]

각주[편집]

  1. 서울특별시 행정기구 설치조례 시행규칙 제130조
  2. 「지방자치법」 제114조에 따라 식물원의 운영에 관한 업무를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서울특별시장 소속하에 서울식물원을 설치한다.
  3. 조례 제6464호
  4. '축구장 70개 크기, 첫 보타닉공원' 서울식물원, 내일 개원”. 
  5. 지방행정사무관 또는 지방녹지사무관으로 보한다.
  6. 지방임기제공무원으로 보할 수 있다.
  7. 박대로 (2017년 12월 7일). '개장도 하기전에'...서울식물원 적자 걱정에 '속앓이'. 《뉴시스》 (서울). 2018년 1월 29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