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자애국운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상하이에 위치한 삼자애국운동과 중국기독교협회 사무소

삼자애국운동(약칭 '삼자회')(중국어 간체자: 三自爱国运动, 정체자: 三自愛國運動, 병음: Sānzì Àiguó Yǔndòng 싼쯔아이궈윤둥[*], 영어: Three-Self Patriotic Movement)은 중화인민공화국의 개신교 교회이다. 1951년에 설립되었으며 중국기독교협회와 함께 중화인민공화국의 개신교의 양회(兩會)를 이룬다. 교회의 모든 활동은 중국 공산당의 통제를 받는다.

삼자회중국 공산당의 통제를 받지 않는 교회인 지하교회 또는 가정교회와 거리를 두고 있다.

역사[편집]

삼자애국운동에서 삼자의 의미는 자주-정치, 자주-협조(외국인으로 부터의 재정적 독립), 자주-확산(고유의 선교 방법)을 뜻하며, 1841년에서 1873년 동안 교회 선교회의 총책임자였던 헨리 벤과 외국선교를 위한 미국위원회의 루푸스 앤더슨에 의해 정의되었다.

1877년, 삼자원칙은 중국으로 간 선교사들에 의해 한층 더 논의 되었다. 그 원칙들은 샹하이에서 열린 회의(1892년)에서 공식적으로 초안이 잡혔고, 앞으로 중국교회가 지도자의 토착화, 예배가 중국적인 방법으로 되는 것을 모토로 삼게 되었다.

기독교인 대강령[편집]

1950년 5월에는 Y.T. Wu 와 다른 기독교 지도자들이 베이징에서 만나서, 기독교와 중화인민공화국과의 관계에 대하여 논하였다. 1950년에만 40만명의 기독인들이 이 서류에 서명을 하였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