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교환이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사회 교환 이론(Social exchange theory)은 위험과 이익을 결정하기 위해 비용 편익 분석( cost–benefit analysis, CBA)을 구현하는 두 당사자의 상호 작용에서 사회적 행동을 연구하는 사회학적 및 심리학적 이론이다. 이 이론은 또한 경제적 함수 관계를 포함하고있다. 비용-편익 분석은 각 당사자가 다른 당사자가 평가하는 가치를 보유할 때 발생한다.[1]

사회적 교환 이론[편집]

사회적 교환 이론은 이러한 상호관계에 기반하는 관계에서 사회적 교환은 점원이 계산기앞에서 고객과 단어를 교환하는 것처럼 간단한 상황에서 뿐만아니라 낭만적인 관계, 우정, 직업적 관계 및 일시적인 관계에서 발생한다고 제안한다.[2] 사회 교환 이론은 관계에 많은 노력이나 돈을 투자하고 보답하지 않는 경우와 같이 관계의 비용이 보상보다 높으면 관계가 종료되거나 포기될 수 있다고 설명한다.[3]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Roeckelein, Jon E. “Elsevier's Dictionary of Psychological Theories”. 《Credo Reference》. Elsevier B.V. 2018년 10월 21일에 확인함. 
  2. Mcray, Jeni (2015). “Leadership Glossary: Essential Terms for the 21st Century”. 《Credo Reference》. Mission Bell Media. 2018년 10월 21일에 확인함. 
  3. Emerson & Cook, R & K (1976). “Annual Review of Sociology”. 《The Social Exchange Theory》 2: 335–3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