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미아 술루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사미아 술루후
Samia Suluhu
사미아 술루후 (2017년)
사미아 술루후 (2017년)
탄자니아제6대 대통령
임기 2021년 3월 19일 ~
총리 카심 마잘리와
전임: 존 마구풀리(제5대)

신상정보
출생일 1960년 1월 27일(1960-01-27) (61세)
출생지 잔지바르 술탄국
정당 탄자니아 혁명당
배우자 하피드 아미르
자녀 4명

사미아 술루후 하산(스와힐리어: Samia Suluhu Hassan, 1960년 1월 27일 ~ )은 탄자니아의 정치인으로, 현재 제6대 탄자니아의 대통령을 맡고 있다. 그녀는 집권당인 탄자니아 혁명당(CCM)의 당원이다. 술루후는 부룬디실비 키니기, 르완다아가테 우윌링기미나에 이어 동아프리카 공동체(EAC)의 세 번째 여성 정부 수반이며 탄자니아의 첫 여성 대통령이기도 하다. 그녀는 2021년 3월 19일 존 마구풀리 전 대통령의 서거 이후 취임했다.

잔지바르 출신인 술루후는 아마니 카루메 대통령 집권기에 반 자치 지역의 장관을 지냈다. 그녀는 2010년부터 2015년까지 마쿤두치 선거구의 국회의원을 지냈으며, 2010년부터 2015년까지는 대통령실 노조 사무차관을 지냈다. 2014년, 그녀는 국가의 새 헌법 초안을 담당하는 헌법의 부의장으로 선출되었다.

술루후는 2015년 총선에 이어 마구풀리 대통령과 함께 CCM 투표권을 얻어 탄자니아의 첫 여성 부통령이 되었다. 술루후와 마구풀리는 2020년에 재선되었다. 그녀는 1993년 말 경에 걸쳐 부룬디의 실비 키니기에 이어 27년 만에 EAC에서 두 번째 여성 임시 국가 원수로 재임했다.

경력[편집]

중등학교 교육을 받은 후, 그녀는 기획 개발부에 사무원으로 고용되었다. 행정학 학위를 받고 졸업하자마자, 그녀는 유엔세계식량계획의 자금 지원을 받는 프로젝트에 고용되었다.

개인 생활[편집]

1978년, 술루후는 하피드 아미르와 결혼하였고, 그는 2014년까지 은퇴하였다. 그들은 네 명의 아이가 있다.[1] 딸 와누 하피드 아미르(Wanu Hafidh Ameir, 1982년 ~ )는 잔지바르 하원의 특별의원이다.[2][3]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득표율 득표수 결과 당락
2015년 선거 탄자니아의 부통령 5대 탄자니아 혁명당 58.46% 8,882,935표 1위 Flag of Tanzania.svg
2020년 선거 탄자니아의 부통령 5대 탄자니아 혁명당 84.40% 12,516,252표 1위 Flag of Tanzania.svg

각주[편집]

  1. Mwakyusa, Alvar (2014년 9월 18일). “Samia Suluhu Hassan: A tough journey from activism to politics”. 《Daily News》. 2015년 8월 1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5년 8월 12일에 확인함. 
  2. “Hon. Wanu Hafidh Ameir”. 《zanzibarassembly.go.tz》. 2021년 3월 18일에 확인함. 
  3. “Samia Suluhu Hassan - the woman set to become Tanzania's next president”. 《BBC News》 (영어). 2021년 3월 18일. 2021년 3월 18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전임
존 마구풀리
제6대 탄자니아의 대통령
2021년 ~ 현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