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폭력대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비폭력대화(NonViolent Communication: NVC)는 미국마셜 로젠버그 박사(en)에 의해 최초로 제창되었으며, 한국에서는 캐서린 한(Katherine Han Singer 1945~)이 한승희(현, 비폭력대화센터 센터장)와 함께 2006년 신촌에 한국비폭력대화센터를 개설하였다. 6명의 CNVC 트레이너를 임명하였으나 불화로 인해 3명과는 결별하였다. 현재는 비폭력대화센터뿐 아니라 다양한 곳에서 비폭력대화를 배울 수 있다. 비폭력평화물결, 광주비폭력평화교육센터등이다. 유명강사로는 박재연(리플러스 인간연구소 소장)이 있다.

비폭력대화의 모델은 '관찰 - 느낌 - 욕구/필요 - 부탁'이라는 절차를 거친다. 상대의 행동이나 말을 비디오로 찍은 듯 관찰하여, 그것을 보거나 들은 나 자신의 내면에 든 느낌을 확인한 다음 그 느낌 뒤에 존재하는 필요를 확인하여 상대방에게 자신의 필요를 충족할 수 있도록 전달한다는 것이다. 각각의 단계는 고정적이거나 반드시 순서를 지켜야 하는 것은 아니지만, 하나의 언어를 습득하듯 연습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무엇보다 비폭력대화의 핵심은 기술이 아니라 마음태도이다.

비폭력대화의 구성[편집]

  • 관찰 : 어떤 상황에서 있는 그대로 무엇이 일어나고 있는가를 관찰
  • 느낌 : 그 행동을 보았을 때의 느낌
  • 욕구 : 자신이 포착한 욕구와 연결되는지 표현
  • 부탁 : 내 삶을 더 풍요롭게 하기 위해서 다른 사람이 해 주기를 바라는 것

참고[편집]

리플러스 인간연구소 (박재연) : https://replushumanlab.com/

아하 가족성장연구소 (김온양, 이화자 박사) : http://ahafamily.org/

마음대화 연구소 (이민식 박사) : http://www.maumsarang.or.kr/lab/change.html

비폭력대화 연구소 (이연미 박사) : https://m.blog.naver.com/PostList.naver?blogId=institutenvc&tab=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