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콘티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비스콘티 가문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비스콘티 가문(Visconti)은 중세시대의 중요한 두 이탈리아 귀족 가문의 명칭이다. 두 개의 비스콘티 가문에는 뚜렷한 점이 있는데, 전자는 12세기 중반에 피사 공화국에서 명성을 얻었던 가문으로, 후에 사르데냐갈루라의 지배자 된다. 후자는 밀라노에서 성장한 가문으로 1277년부터 1447년까지 밀라노를 통치했고 현재까지 몇몇 후손들이 존재한다. 영화 감독으로 알려진 루키노 비스콘티가 바로 이 가문의 후손이다.

갈루라의 비스콘티 가문은 수탉을 가문의 상징으로 사용했고 (갈루라는 '수탉들의 땅'을 의미함), 반면에 밀라노의 비스콘티 가문은 사라센 또는 아이들을 집어삼키는 비시오네(커다란 뱀)를 가문의 상징으로 사용하였다. 밀라노의 비스콘티 상징은 여전히 밀라노와 깊은 관련이 있다.

피사와 사르데냐의 비스콘티 가문[편집]

수탉을 묘사한 갈루라의 비스콘티 가문의 문장

피사에서 첫 비스콘티의 언급은 귀족 지위를 갖고 태어난 알베르토 비스콘티이다. 알베르토의 아들인 엘디치오도 귀족 출신이고 1184년부터 1185년까지 콘술 자리를 수행하기도 하였다. 엘디치오의 아들들인 람베르토우발도 1세는 피사와 사르데냐에 가문의 영향력을 높이는데 기여를 하였다. 그들은 모두 귀족 지위를 지녔고 포데스타로서 복무하였다.

1212년에 친 비스콘티 세력과 반 비스콘티 세력이 피사의 지배권을 두고 충돌하였다. 1213년 1월 중순에 칼리아리의 굴리엘모 1세가 반 비스콘티 세력을 연합을 주도해 마사 근처에서 벌어진 전투에서 비스콘티 측의 세력을 상대로 승리로 이끌었다. 그후에 피사는 비스콘티 가문이 포함된 4명의 렉토레스에게 권력이 분산되었다. 사르데냐의 비스콘티 가문은 그 세기가 끝이 날때까지 피사의 정치에 참여하였으나, 1213년 이후로 그들의 영향력은 엄청나게 감소된후였다.

사르데냐의 엘디치오는 나중에 람베르토와 우발도의 어머니가 되는 칼리아리의 토르키토리오의 딸과 결혼을 하였다. 1207년, 람베르토는 갈루라의 바리소네 2세의 상속자인 엘레나와 결혼을 하였고, 따라서 치비타를 수도로 한 사르데냐의 동북쪽에 대한 지배권을 확보하였다. 1215년, 그와 우발도는 추가적으로 사르데냐 섬의 남부에 칼리아리의 주디카토에게서 패권을 획득하였다. 결혼 동맹을 통해서 람베르토의 아들인 우발도 2세는 잠시 동안 루구도로를 확보하기도 했다. 반세기가 지나서는 피사인들의 영향력은 비스콘티 가문과 다른 피사(게라르데스키, 카프라이아)와 사르데냐(라콘, 베잘루)의 명가들과의 결혼 덕분에 지속되었다.

갈루라의 비스콘티 통치자들[편집]

밀라노의 비스콘티 가문[편집]

밀라노의 비스콘티 문장
이탈리아 밀라노의 두오모 광장에 있는 대주교 관저에 있는 비스콘티 가문의 문장

밀라노의 비스콘티 가문의 실질적인 창시자인 오토네는 1277년에 경쟁 가문인 델라 토레 가문에게서 도시의 지배권을 획득했다.[1]

비스콘티 가문은 그들의 기원을 전설로서의 형태로 주장하는걸 좋아했지만, 반면에 가문이 설립하게된 사실은 꽤나 수수하고 초라한 시작에서 반영을 했다. 밀라노를 통치했던 비스콘티 가문의 기원은 12세기부터 다스렸던 마조레 호수 위에 있는 마을인 마시노(오늘날의 마시노비스콘티)의 영주의 지위를 맡으면서 시작된다.

각주[편집]

  1. Tolfo, Maria Grazia; Colussi, Paolo (2006년 2월 7일). “Storia di Milano ::: I Visconti:” [밀라노의 역사::: 비스콘티 가문]. 《Storia di Milano》 (이탈리아어). Milano: Storiadimilano. 2010년 9월 1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 위키미디어 공용에 비스콘티가 관련 미디어 분류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