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와이흐 왕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970년의 부와이흐 왕조

부와이흐 왕조(Buyid dynasty) 또는 부예왕조는 934년부터 1062년 사이 이라크이란 중남부를 주로 통치한 시아파 이란족 왕조이다.[1]

이 왕조는 934년 파르스주를 정복하고 시라즈를 수도로 삼은 알리 이븐 부야에 의해 세워졌다. 남동생 하산 이븐 부야는 930년대 말에 지발의 일부를 점령했고 943년 가까스로 이란 라이를 차지하면서 수도로 삼았다. 945년, 가장 어린 남동생인 아흐메드 이븐 부야이라크를 정복하고 바그다드를 수도로 삼았다.

참고문헌[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