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쓰조 구조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부쓰조 구조선 (일본어: 仏像構造線, Butsuzo Tectonic Line)은 일본의 남서부에 위치한 단층이다. 북동쪽에서 남서쪽 방향으로 늘어서 있다. 1931년 고바야시 테이이치(小林貞一)가 고치현 도사 시 서부의 지명 '부쓰조'(仏像)를 따서 부쓰조-이토카와 구조선(仏像-糸川構造線)으로 명명하였고, 후에 부쓰조 선 또는 부쓰조 구조선으로 불리게 되었다.

구조[편집]

북쪽에서는 오래된 지층지치부대, 산포산대와 경계를 이루며, 남쪽에서는 새로운 지층인 시만토 층군 북대와 경계를 이룬다. 이누보 곶 부근에서 시작되어 주오 구조선의 남쪽을 따라 남서일본을 종단하여 난세이 제도까지 이어진다. 백악기 후기에서 고제3기 사이에 활동한 역단층이며, 지치부대 또는 산포산대가 시만토대 위에 올라앉은 구조로 이루어져 있다. 단층의 변위는 최대 100km이다.[1]

상세[편집]

간토[편집]

이누보 곶 동쪽의 다나구라 구조선(棚倉構造線)을 기점으로 보소 반도도쿄 만을 횡단하여 다마 강을 따라 북서쪽으로 고부시가다케 부근까지 이어진다.

주부[편집]

야쓰가다케 부근을 지나 스와 분지 남동부에서 이토이가와-시즈오카 구조선을 가로질러 후지 강을 따라 남하한다. 아카이시 산맥의 중심부를 관통하며 덴류 강을 따라 남하하여 엔슈나다 바다 밑으로 이어진다.

긴키[편집]

시마 반도의 오노우라 만(生浦湾) 부근에서 기이 산지를 종단하여 유라 항구(由良港) 부근에서 기이 수도의 바다 밑으로 이어진다.

시코쿠[편집]

다치바나 만(橘湾) 부근에서 시코쿠 산지 동부를 넘어 고치 평야(高知平野)로 이어진다. 우라도 만(浦戸湾)을 건너 시코쿠 산지 서부에 걸치며 우와지마 만(宇和島湾)에서 분고 수도에서 바다 밑으로 이어진다.

규슈[편집]

규슈에서는 하시모토 유(橋本勇)가 명명한 오사카간 구조선(大阪間構造線) 또는 우시노하마 구조선(牛ノ浜構造線)이 부쓰조 구조선에 포함된다. 사이키 만 북부에서 규슈 산지로 들어가 반조 강을 따라 남서쪽으로 나아가 가타무키 산오쿠에 산 사이를 지난다. 히노카게 정다카치호 정의 경계 부근에서 고카세 강을 횡단한다. 샤쿠나게코시(石楠花越), 노케에보시 산(仰烏帽子山)을 넘어 규센도 부근에서 구마 강을 가로질러 고메노쓰(米ノ津) 부근에서 야쓰시로 해를 스쳐지나간다. 이즈미 평야 서부를 가로질러 이즈미 산지 서쪽 경계를 따라서 남쪽으로 휘어진다. 이 구조를 「호쿠사쓰의 굴곡」(北薩の屈曲)이라 하며, 동해오키나와 주상해분의 확장에 의한 구조선의 휘어짐이 나타난다. 센다이 평야를 횡단하여 후기아게하마 북부에서 바다를 건너 노마 곶(野間岬)의 끝을 스치면서 동중국해로 이어진다.[2]

난세이 제도[편집]

아마미오 섬의 중앙부를 남북으로 횡단한다. 오키나와 섬 북부 서해안을 지나며 모토부 반도 남동부를 가로질러 나고 만에서 바다 밑으로 이어져 게라마 제도 부근에서 끝나는 것으로 추정된다.

각주[편집]

  1. 木村敏雄ほか 『日本の地質』 도쿄 대학 출판회, 1993년, ISBN 4-13-060703-0
  2. 松本達郎ほか 『日本地方地質誌 九州地方』 朝倉書店, 1973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