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독 요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봉독 요법, 꽃가루, 프로폴리스, 로열 젤리봉독을 포함한 꿀벌 제품을 사용하는 대체 의학의 한 분야다. 치료의 효능이나 안전성에 대한 좋은 임상 증거는 없다.[1][2]

꿀벌 제품의 가능한 의학적 특성에 대한 언급은 중국, 한국, 러시아, 이집트 및 그리스 전통 의학 관행에서 찾을 수 있다.[3][4] 양봉 요법은 히포크라테스갈레노스 시대부터 시행되었다.[5][6] 현대의 봉독 사용은 오스트리아 의사 Philipp Terč([[:cs:{{{3}}}|체코어판]])에 의해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7] 그러나 그의 주장은 적절한 임상 시험에서 테스트되지 않았다.[8] 보다 최근의 대체 의학 관행은 1935년에 "봉독 요법"이라는 용어를 만든 헝가리 의사 Bodog F. Beck 과[5] 세기 후반에 양봉가 Charles Mraz(1905-1999)에 기인한다.[9] 1957년 소련 보건부는 Nikolay Artemov 의 "봉독 요법 지침"을 승인하여 특정 질병을 치료하기 위해 봉독을 사용하는 것을 승인했다.[10][11]

인류는 역사적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벌 제품을 사용해 왔다. 밀랍은 금속을 주조하고 무기를 만드는 데 사용되었고, 은 음식과 종교 제물에 사용되었으며, 프로폴리스는 접착제로 사용되었으며, 꽃가루는 식물 육종 과 같은 농업 작업에 사용되었다.[12] 훨씬 후에, 1890년대 후반에 프라하 대학의 J. Langer에 의해 주사를 통해 임상적으로 봉독을 사용하려는 시도가 있었고 1930년에 Mack라는 이름의 남부 독일 회사가 상업적으로 봉독 용액을 생산했다.[12] 봉독 요법은 중국, 한국 및 러시아를 포함한 유럽, 아시아 및 남미 국가의 전통 의학에서 사용된다.[12]

봉독 요법은 여러 용도의 대체 의학으로 홍보되고 있지만[2] 건강 에 대한 강조 표시는 과학적 증거에 의해 뒷받침되지 않다.[2] 봉독이나 다른 꿀벌 제품은 의 치료나 예방에 효과가 없다.[1] 일반적으로 상처 치료에 꿀을 사용한다는 증거는 확고한 결론을 내릴 수 없을 정도로 품질이 낮다.[13][14]

봉독 요법에 대한 이상반응은 빈번하다.[15] 독에 자주 노출되면 관절병증 이 발생할 수도 있다.[16] 민감한 사람의 경우 독 화합물이 알레르겐으로 작용하여 경미한 국소 부종에서 심각한 전신 반응, 아나필락시성 쇼크 또는 사망에 이르는 다양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17]

참고 문헌[편집]

  1. Russell J; Rovere A, 편집. (2009). 〈Apitherapy〉. 《American Cancer Society Complete Guide to Complementary and Alternative Cancer Therapies》 2판. American Cancer Society. 704–708쪽. ISBN 9780944235713. practitioners claim ... bee venom can be used to treat various diseases, including several types of arthritis; neurological problems such as multiple sclerosis, lower back pain and migraine headaches; and skin conditions such as eczema, psoriasis, and herpes. Russell J; Rovere A, eds. (2009). "Apitherapy". American Cancer Society Complete Guide to Complementary and Alternative Cancer Therapies (2nd ed.). American Cancer Society. pp. 704–708. ISBN 9780944235713. practitioners claim ... bee venom can be used to treat various diseases, including several types of arthritis; neurological problems such as multiple sclerosis, lower back pain and migraine headaches; and skin conditions such as eczema, psoriasis, and herpes.
  2. Barry R., Cassileth (2011). 〈Chapter 36: Apitherapy〉. 《The Complete Guide to Complementary Therapies in Cancer Care: Essential Information for Patients, Survivors and Health Professionals》. World Scientific. 221–224쪽. ISBN 978-981-4335-66-9. Barry R., Cassileth (2011). "Chapter 36: Apitherapy". The Complete Guide to Complementary Therapies in Cancer Care: Essential Information for Patients, Survivors and Health Professionals. World Scientific. pp. 221–224. ISBN 978-981-4335-66-9.
  3. Silva, J; Monge-Fuentes, V; Gomes, F; Lopes, K; Dos Anjos, L; Campos, G; Arenas, C; Biolchi, A; Gonçalves, J (2015). “Pharmacological Alternatives for the Treatment of Neurodegenerative Disorders: Wasp and Bee Venoms and Their Components as New Neuroactive Tools”. 《Toxins》 7 (8): 3179–3209. doi:10.3390/toxins7083179. PMC 4549745. PMID 26295258. 
  4. 《Russian Federation; In: WHO Global Atlas of Traditional, Complementary and Alternative Medicine, Part 2; page 136》. World Health Organization. 2005. ISBN 978-9241562867. 2017년 9월 8일에 확인함. 
  5. Kim, Christpher M.H. (2013년 6월 4일). 〈Chapter 4: Apitherapy — Bee Venom Therapy〉. Grassberger, Martin; Sherman, Ronald A.; Gileva, Olga S.; Kim, Christopher M.H.; Mumcuoglu, Kosta. 《Biotherapy – History, principles and practice: A practical guide to the diagnosis and treatment of disease using living organisms》. Springer. 77–78쪽. ISBN 978-94-007-6585-6. 
  6. Wilcox, Christie (2016년 8월 9일). 《Venomous: How Earth's Deadliest Creatures Mastered Biochemistry》. Farrar, Straus and Giroux. 186쪽. ISBN 978-0-374-71221-1. 
  7. Terč, Philipp (1888년 8월 26일). “Ueber eine merkwürdige Beziehung des Bienenstichs zum Rheumatismus” [About a Peculiar Connection Between the Bee stings and Rheumatism]. 《Wiener Medizinische Press》 (독일어) (Urban & Schwarzenberg) 29 (35): 1261–1263. 
  8. Wilson, Bee (June 2006) [2004]. 《The Hive: The Story of the Honeybee and Us》 1 U.S.판. Thomas Dunne Books. ISBN 0-312-34261-6. 
  9. “History of Apitherapy”. Medicineworld.org. 2016년 8월 31일에 확인함. 
  10. Berenbaum, May R. (January 1995). 《Bugs in the System: Insects and Their Impact on Human Affairs》. Helix Books. 175쪽. ISBN 978-0-201-62499-1. 
  11. New Scientist》.  |제목=이(가) 없거나 비었음 (도움말)
  12. Yaacov., Mizrahi, A. Lensky (1997). 《Bee products : properties, applications, and apitherapy》. Plenum Press. ISBN 0-306-45502-1. OCLC 1012443288. 
  13. Jull, Andrew B.; Cullum, Nicky; Dumville, Jo C.; Westby, Maggie J.; Deshpande, Sohan; Walker, Natalie (2015). “Honey as a topical treatment for wounds”. 《Cochrane Database of Systematic Reviews》 (3): CD005083. doi:10.1002/14651858.cd005083.pub4. PMID 25742878. Honey appears to heal partial thickness burns more quickly than conventional treatment (which included polyurethane film, paraffin gauze, soframycin-impregnated gauze, sterile linen and leaving the burns exposed) and infected post-operative wounds more quickly than antiseptics and gauze. 
  14. Majtan, J (2014). “Honey: an immunomodulator in wound healing”. 《Wound Repair and Regeneration》 22 (2 Mar–Apr): 187–192. doi:10.1111/wrr.12117. PMID 24612472. 
  15. Park, Jeong Hwen; Yim, Bo Kyung; Lee, Jun-Hwan; Lee, Sangun; Kim, Tae-Hun (2015년 5월 21일). “Risk Associated with Bee Venom Therapy: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PLOS ONE》 10 (5): e0126971. Bibcode:2015PLoSO..1026971P. doi:10.1371/journal.pone.0126971. PMC 4440710. PMID 25996493. 
  16. Cuende, E.; Fraguas, J.; Pena, J.E.; Pena, F.; Garcia, J.C.; Gonzalez, M. (1999). “Beekeeper's Arthropathy”. 《The Journal of Rheumatology》 26 (12): 2684–2690. doi:10.1016/j.reuma.2018.02.012. PMID 29530760. 
  17. Vazquez-Revuelta, Madrigal-Burgaleta (2018). “Death due to Live Bee Acupuncture Apitherapy” (PDF). 《The Journal of Investigational Allergology and Clinical Immunology》 (Esmon) 28 (1): 45–46. doi:10.18176/jiaci.0202. PMID 29461208. 2018년 3월 2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