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디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본디지

본디지(bondage)는 성적 흥분을 얻기 위한 구속 ​​행위. 또는 구속을 위한 도구. ※ '본지'는 오기이지만, AV (성인 비디오)는 '본디지'라고 명시된 경우가 많다.

본디지란 무엇인가[편집]

본디지는 본래 구속 상태를 나타내는 영어이다. SM 플레이의 것을 가리키도록 사용된 결과 폭넓게 해석이 넓어 개별 정의는 광범위 해지고있다. 본디지라고 하는것은 무엇을 가리키는가에 대해서 다양한 의견이 있다.

문자적 의미와 패션[편집]

두 여자는 테이프 재갈과 창살에 수갑을 차고 있다.

영어로는 Bondage이다. '속박', '구속', '노예의 신분', '노예 상태'를 가리키는 말이다.

위험과 안전 대책[편집]

본디지를 즐기기 위해서는 다양한 안전대책이 필요하고, 또한 파트너가 충분히 신용할수있는 인물이여야 하는점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주의해야될점은 다양하지만 다음과 같은 점을 들 수 있다.

  • 행위를 끝내기 위해서 말하는 단어인 세이프워드(safeword)를 사전에 정해두고, 불쾌한 경우에는 즉시 이 세이프워드를 외쳐서 본디지를 그만두게한다.
  • 음주상태로 본디지를 하지 않는다.
  • 구속된 사람을 눈이 닿지 않는 곳에 방치하지 않는다.
  • 주변에 이나 로프를 묶지않는다. 목걸이의 경우에는 충분한 여유가 있는지를 확인한다.
  • 가슴등이 압박받아 호흡이 곤란해지는 자세로 방치하지 않는다.
  • 가위나이프를 준비하여 본디지 도구가 고장나거나, 매듭이 풀리지 않게되었을 경우에도 바로 구속을 풀수있도록 해 둔다.
  • 머리를 전부 가리는것이나, 입에 끼우는 물건을 사용할 때에는 호흡이 가능한지를 확인한고, 삼켜버렸을 경우에도 (어떤 사정으로 구토한 경우에는 토사물이 나온다.)목에 걸리지 않게 되어있는것을 고른다.

세이프 워드[편집]

본디지 플레이의 경우, 지배적인 파트너와 복종적인 파트너와의 행위는 롤플레이가 되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복종적인 파트너는 기분을 고조시키기 위해서 "싫어" 라든가 "그만둬" 라고 하는 단어를 말한다. 이 단어를 그대로 받아들이면 일일이 플레이를 중단해야 되지만, 만일 무시하고 플레이가 이어진다면, 정말로 "싫어"로 그만두었으면 하는 경우에도 멈추는 수단이 없게 된다. 그래서 사전에 파트너끼리 "행위를 끝내기 위해 말하는 단어"를 정해 두고(무엇이든지 좋다) 그 단어를 말한 경우에는 즉시 그만두는 것이 서로의 신뢰관계를 유지하는 방법이 된다. 하지만 재갈등을 선호하는 경우에는 세이프 워드를 말하는 것이 곤란해진다. 이 경우에는 제스처 등 어떤 형태로의 방법으로 행위의 중단을 전하는 여유를 남겨 두는 것이 필요하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