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 상무 여자 축구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보은 상무
보은 상무 여자 축구단 로고.png
전체 명칭 보은 상무 여자 축구단
리그 대한민국 WK리그
창단 2007년
구단주 대한민국 준장 곽합 (국군체육부대장)
감독 대한민국 이미연
경기장 보은공설운동장
웹사이트 공식 웹사이트
2015 시즌 6위
어웨이
Soccerball current event.svg 최근 시즌

보은 상무 여자 축구단(Boeun Sangmu Women's Football Club)은 2007년국군체육부대가 창단한 대한민국의 여자 축구단으로, 현재 국군체육부대 제 2 경기대에 속해 있다.

본래 연고지는 부산광역시였으나, 정식으로 협약을 맺지 않아 사실상 명목뿐인 연고지였다. 2016년부터 보은군청의 후원을 받아 연고지를 보은공설운동장으로 정하고, 보은 상무 여자 축구단이라는 팀명으로 개칭하여 WK리그에 임한다. 이에 따라 충청북도 보은군으로 연고지를 옮기고, 2016년 2월에 보은군청에서 정식 연고 협약도 체결했다.[1]

이 팀에 입단하는 선수들은 대한민국 여군의 특성상 군 간부인 부사관 신분으로 뛴다. 거기에 부사관 4년 의무복무 기간이 경과한 후 장기복무 심사에서 합격하면, 현역 선수로 계속 활동할 수 있다.[2] 그렇기에 드래프트를 통해 이 팀의 지명을 받은 선수들은 본인의 의사와 관계없이 군에 입대해서 부사관으로 임관하기 때문에 논란이 생겼고,[3] 이는 2015 WK리그 드래프트 때 상무의 지명을 받은 최유리가 대놓고 입단을 거부해 1년 동안 WK리그에서 뛸 수 없게 되는 일[4]이 벌어지면서 크게 폭발하였다.[5]

최유리의 입단거부 사건을 겪은 상무 여자축구단은 2015년 12월에 선수선발세칙을 개정해서 본 드래프트에 참가하지 않는 대신 사전 드래프트에서 여군 부사관으로 자원입대할 선수들만 받기로 결정하여 입단 관련 문제가 해결됐다.[6] 이 개정은 좋은 반응을 얻었다.[7]

이후 보은 상무는 사전 드래프트를 실시하게 되었는데 마치 非 육군사관학교 출신 사관후보생소위로 임관하기 전에 보병 병과를 받은 인원에 한정해서 특전사 인사장교가 파견되어 특전사 홍보를 하면서 소위 임관과 동시에 특전사에 배치될 사관후보생들의 지원을 받듯 동일하게 여자 고등학교 축구팀에 국군체육부대 인사장교가 파견되어 보은 상무 홍보를 하면서 지원자를 받는 방식으로 사전 드래프트를 하게 되었으며 해당 여자 고등학교 축구부 선수들은 보병 병과를 배정받은 사관후보생이 특전사에 지원하는 것처럼 지원, 중립, 거절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게 되었다. 당연히 거절을 선택한 선수는 보은 상무에 입단할 수 없으며 지원을 선택한 선수를 먼저 영입한 후 인원을 채우지 못할 경우 중립을 선택한 선수들 중에서 랜덤하게 선발한다. 사전 드래프트에서 인원을 채우지 못하면 본 드래프트에 참가하게 된다.

유명 선수[편집]

역대 감독[편집]

시즌별 개요[편집]

시즌 대회 경기 승점 순위
2014 WK리그 7 24 4 6 14 23 45 -22 18 6위
전국체육대회 8 2 1 0 1 9 4 +5 4강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여자축구 상무, 보은에 둥지…2일 연고지 협약 - 연합뉴스
  2. 보은상무 권하늘 “전우애로 똘똘…여군의 힘 보여줄 것” - 스포츠동아
  3. 축구하려면 군인돼야…WK리그 상무행 신인 딜레마 - 연합뉴스
  4. 원래 드래프트를 거절하면 2년 동안 리그에서 뛸 수 없다. 하지만 최유리의 경우 축구선수가 되려고 하는 사람이지 군인이 되려고 하는 사람은 아니며 대한민국에서 여성은 징병대상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보은 상무로 드래프트되면 여성인데도 징병당하는 꼴이 된다. 이런 점을 감안하여 최유리에게 선수 등록 금지를 2년에서 1년으로 단축시킨 것이다.
  5. '상무 입단 거부' 최유리, 대전 스포츠토토 입단 - 연합뉴스
  6. WK리그, '최유리 사태' 방지 위해 부산상무 희망자 받는다 - 뉴스1
  7. “축구하려고 여군 입대” 경쟁도 치열하다 - 채널A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