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경찰 (나치 독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gram infobox palace.png
보안경찰
Geheime Staatspolizei
Schutzstaffel Abzeichen.svg
친위대의 인식표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마르세유의 보안경찰 장교들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마르세유의 보안경찰 장교들
약칭 친위대
설립일 1936년 6월 26일
전신 비밀국가경찰
형사경찰
해산일 1939년 9월 22일
후신 국가보안본부
소재지 베를린 프린츠알브레히트슈트라세
직원 수 4,500여명
책임자 라인하르트 하이드리히
상급기관 Flag of the Schutzstaffel.svg 일반친위대

보안경찰(독일어: Sicherheitspolizei; SiPo 지허하이츠폴리차이; 지포[*])는 나치 독일 시기 공안 및 형사사건을 담당한 경찰이다. 1936년에서 1939년 사이에 존재했으며, 비밀국가경찰형사경찰의 인원들을 합해 만들었다. 공식 기관으로서의 보안경찰은 1939년 국가보안본부에 흡수되었지만 그 이름은 제2차 세계 대전 종전까지 관습적으로 사용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