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발해 역사 논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발해 역사 논쟁은 발해라는 고대 국가에 관하여 한국, 중화인민공화국, 러시아, 일본 사이에서 벌어지는 역사 논쟁이다.[1]

한국은 일반적으로 발해를 고구려의 계승국가이자 한국 역사 남북국 시대의 일부로 본다.[2]

반면, 중국의 학자들은 『당신서』에 발해인들이 고구려의 지배하에 있던 수모말갈에서 왔다고 나와 있다는 내용을 바탕으로, 『당신서』의 기록을 채택해 발해는 말갈족을 중심으로 창건되었으며 중국 동북부의 고대 민족국가에 속한다고 보고 있다.[3][4][5][6]

러시아 역사학에서 발해는 퉁구스족의 최초의 고도로 조직화된 독립 국가로 보고 있다.[7]

각주[편집]

  1. “韓國歷史年表「高句麗」與「渤海國」遭中國「刻意留白」,兩國再掀歷史歸屬爭議”. 《關鍵評論網》. 2023년 2월 2일에 보존된 문서. 2022에 확인함. 主因在於中方主辦單位刻意消失韓國歷史年表內的兩個年代,即是韓方當初答應舉辦時,提供給中方的官方正統韓國年代表,有包含西元前37年高句麗建國,與西元後698年渤海王朝建國兩朝代年表資訊,但在展出時,卻遭中方疑慮有歷史爭議,於展覽期間,並沒有完整呈現出這兩王朝資訊,甚至造成展覽會場擺放韓國文物區的牆壁介紹年代表,呈現一片空白,引起韓方極度不滿,今據韓國當地報導,因此不尊重行為,揚言試圖一度撤展,免得自傷國格。 
  2. Jinwung Kim (2012). 《A History of Korea: From "Land of the Morning Calm" to States in Conflict》. Indiana University Press. 85쪽. ISBN 978-0-253-00024-8. 
  3. 冯海英, 肖莉杰, 霍学雷. 20世纪90年代以来中国学者对渤海国民族与政权的研究. 东北史地, 2008(6).
  4. 旧唐书》卷一百九十九下 北狄 渤海靺鞨 風俗與高麗及契丹同
  5. 《新唐书》 卷二百一十九 列传第一百四十四 北狄 渤海 渤海本粟末靺鞨附高麗者姓大氏
  6. 1990年代的《中国東北史》(遼寧人民出版社出版)等書否認渤海與高句麗及朝鮮民族有關連性
  7. “RAUK”. 《www.rauk.ru》. 2023년 3월 16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