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현준 (야구 선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현준
Park Hyun-Jun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86년 9월 22일(1986-09-22) (32세)
출신지 대한민국 전라북도 전주시
신장 185 cm
체중 85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우타
수비 위치 투수
프로 입단 연도 2009년
드래프트 순위 2009년 8차 1라운드(SK 와이번스)
첫 출장 KBO / 2009년 4월 4일
문학한화전 구원
마지막 경기 KBO / 2011년 10월 2일
잠실두산전 선발
계약금 1억 2,000만원
연봉 1억 3,000만원 (2012년)
경력


박현준(朴顯俊[1], 1986년 9월 22일 ~ )은 전 KBO 리그 LG 트윈스의 우완 사이드암 투수이다. 싸이월드 미니홈피를 많이 이용해 싸이지엥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사이드암 투수로서는 구사하기가 쉽지 않은 포크볼을 잘 구사하는 투수이다. 2012년 승부조작으로 영구제명되었다.

SK 와이번스 시절[편집]

전주고등학교경희대학교를 거쳐 2009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SK 와이번스의 2차 1순위 지명을 받고 입단하였다. 그 해 시즌 개막전에도 등판했다. 하지만 제구력에 약점을 가지고 있어서 데뷔 첫 해에는 1패만 기록했다.

LG 트윈스 시절[편집]

투수진이 필요하였던 박종훈 감독의 부름을 받아 2010년 7월 28일 4:3 트레이드로 김선규, 윤상균과 함께 LG 트윈스에 이적하였고, 그에게 LG 트윈스는 기회의 팀이 되었다. 그 무렵 LG 트윈스SK 와이번스잠실 홈 경기를 하던 기간이어서 그는 잠실에서 유니폼을 바꿔 입게 되었다. 이적 후 본격적인 선발 투수 생활을 시작했고, 2010년 8월 13일 목동 넥센전에서 데뷔 선발승을 거두었다.[2] 이후 2011년부터 LG 트윈스의 새로운 선발진으로 자리잡기 시작했으며 [3] 2011년 6월 4일 사직 롯데전에서 승리하여 전 구단 상대 승리 투수가 되었다.[4] 투수진이 부족했던 LG에게 박현준의 트레이드는 단비와 같았으며, 그는 팀 분위기를 상승시키는 분위기 메이커가 되었다.

국제 대회 경력[편집]

2010년 대륙간컵 야구 대회[편집]

LG 트윈스에 이적하고 시즌을 마친 후, 오지환과 함께 대륙간컵 대표팀에 선발되어 2010년 10월 30일 대만 타이중에서 열렸던 제17회 대륙간컵 야구 대회 결선 리그 일본전에서 완투승을 거두었다.[5]

에피소드[편집]

출신학교[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