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말봉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말봉
(朴末奉)
Football pictogram.svg
개인 정보
로마자 표기 Park Mal-Bong
출생일 1957년 5월 19일(1957-05-19)
출생지 대한민국 경상남도 창녕군
사망일 2016년 11월 11일(2016-11-11) (59세)
사망지 대한민국 경상남도 창원시
175cm
포지션 감독 (과거 수비수)
청소년 클럽 기록

창신공업고등학교
인천체육전문대학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
1977-1981 동양기계 축구단
지도자 기록
1977-1981
1992-1993
1994-1996
1997-2004
2005-2016
2006-2007
2008
2013
동양기계 축구단 (선수겸 감독)
창원상남초등학교
토월중학교
창원기계공업고등학교
창원시청 축구단
대한민국 풋살
대한민국 비치사커
대한민국 (내셔널리그 선발)
* 클럽의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센다. 또한 출장수와 골은 2003년 1월 1일 기준이다.
‡ 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03년 1월 1일 기준이다.

박말봉(朴末奉, 1957년 5월 19일 ~ 2016년 11월 11일)은 대한민국의 전 축구 선수이자 축구 감독이며, 포지션은 풀백이었다. 감독으로서는 안정적인 3백을 중심으로 빠르고 공격적인 윙백의 측면 돌파를 바탕으로 한 선 굵은 축구를 선호했던 것으로 평가되었으며,[1][2][3][4] 선수들에게 굳건한 믿음을 보이며 선수들과의 친화를 우선시하고 불리한 여건 속에서도 뛰어난 지도력으로 좋은 성과를 만들어내는 것으로 인해 알렉스 퍼거슨에 빗대어 '내셔널리그의 퍼거슨'이라는 별명을 얻었다.[5] 또한 40년 가까운 기간 동안 창원시 축구 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던 것으로 인해 '창원 축구의 대부'로 불리기도 했다.[6]

축구인 경력[편집]

경상남도 창녕군 출신으로[7] 창신공업고등학교에서 활약했으며,[8][9] 인천체육전문대학 진학 후 축구 선수로 성인 무대 데뷔에 실패하자 1977년 창원시를 연고로 하는 동양기계 축구단의 창단을 주도한 뒤 선수겸 감독으로 활동하다가 1981년 팀이 해체되자 잠시 축구계를 떠났다.[10] 이후 1992년 창원상남초등학교 축구부와 1994년 토월중학교 축구부의 창단 감독으로 선임되었으며, 1997년 창원기계공업고등학교 축구부의 창단 감독으로 취임해 창원시 내의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의 단계별 유소년 연계 육성 시스템을 도모하였다.[11][12] 그 뒤 여러 선수들을 육성하며 1999년 이후 각종 전국 규모 대회에서 4강에 오르는 등의 성과를 냈으며,[13] 2002년 한중일 청소년 축구 대회에 참가하는 '경남고교대표팀'의 감독을 맡았다.[14] 이러한 공로로 2002년 '경남축구인의 날' 감사패와 2003년 '창원축구인의 밤' 공로패를 받았으며,[15][16] 2004년 전국 고교 풋살 선수권 대회에서 팀의 우승을 견인해 지도자상을 수상하였다.[17] 또한 창원시축구협회의 전무이사를 지냈으며, 2003년부터 창원시를 연고로 하는 실업축구 구단 창단을 추진하였다.[18]

이후 2005년 창원시청 축구단이 창단하자 원년 감독으로 합류했으며,[19] 그 해 팀의 대통령배 전국축구대회 4강과 2006년 팀의 내셔널리그 전기 리그 준우승을 이끌었다.[20][21] 또한 2006년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 우승을 견인하며 지도자 감독상을 수상했으며,[22][23] 같은 해 대한민국 풋살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임명되어 말레이시아에서 열린 2006년 AFC 풋살 선수권 대회 지역 예선에 참가하였으나 오스트레일리아홍콩에 밀려 조 3위를 기록해 본선 진출에 실패하였다.[24] 그 뒤 2007년 다시 풋살 대표팀의 감독을 맡아 타이완에서 치러진 2007년 AFC 풋살 선수권 대회 지역 예선에서 이라크에 이은 조 2위로 본선 진출권을 획득했으며,[25][26] 일본에서 개최된 본선에서는 키르기스스탄오스트레일리아에 이은 조 3위에 머물렀다. 이후 2008년 FA컵 32강전에서 제주 유나이티드 FC를 상대로 1-0으로 승리해 팀의 돌풍을 주도하기도 했으며,[27] 이어 대한민국 비치사커 국가대표팀의 감독으로 선임되어 2008년 해변 아시안 게임비치사커 대회에서 팀의 4강 진출에 공헌하였다.[28][29][30]

그 뒤 2009년 내셔널리그 후기 리그 우승 및 통합 리그 우승을 이끌어 팀을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으로 진출시키는 데 기여했으나,[31][32][33] 강릉시청 축구단과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 4강전에서 1-3으로 패해 정규 리그 우승에 실패하였다. 이후 2010년에는 전국 비치사커 대회에서 팀의 준우승을 이끌었으며,[34][35][36] 2011년에는 팀의 전국 비치사커 대회 우승을 견인해 지도자상을 수상하였다.[37] 또한 같은 해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에서는 4강전에서 인천 코레일 축구단을 꺾고 결승에 올랐으나 결승전에서 울산 현대미포조선 돌고래에 0-3으로 패배해 준우승을 기록했으며,[38][39] 내셔널리그에서는 5위로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에 올라 부산교통공사 축구단강릉시청 축구단을 상대로 차례로 승리했으나 고양 국민은행 축구단과의 플레이오프 경기에서 2-3으로 져 3위에 머물렀다.[40][41][42][43] 그 뒤 2012년 내셔널리그에서 4위를 기록하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에 나섰으나, 인천 코레일에 0-2로 패해 준플레이오프 진출이 좌절되었다.[44][45]

이후 2013년에는 팀의 전국 비치사커 대회 3연패 달성에 공헌하며 지도자상을 수상하였고,[46] 내셔널리그에서 3위에 올라 다시금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에 출전했으나 경주 한국수력원자력 축구단과의 4강 플레이오프에서 2패를 하며 결승 진출이 무산되었다.[47][48][49] 또한 동아시아 경기 대회에 참가하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인 '내셔널리그 선발팀'의 감독으로 선임되어 대회 본선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이어 은메달을 획득하는 성과를 올렸으며,[50][51][52] 대회 이후 내셔널리그 시상식과 '창원시 축구인의 밤' 행사에서 공로패를 수여받았다.[53][54] 그리고 2014년에는 전기 리그에서의 부진을 만회하고 후기 리그에서 8연승을 기록해 시즌 정규리그 최다 연승 기록을 갈아치움과 동시에 박말봉 본인의 내셔널리그 통산 100승을 기록하는 업적을 세웠으며,[55][56][57] 예산 문제 등으로 인해 팀의 해체설이 본격화되자 본인을 포함한 코칭스태프의 연봉을 삭감하는 등의 자구책을 내놓아 팀의 해체를 막는데 일조하였다.[58][59]

그 뒤 2015년 시즌을 앞두고 구단과의 계약이 종료되었으나 구단 측에서 자구책 미이행 등을 사유로 재계약을 미루어 논란이 빚어졌으며,[60] 시즌 시작 직전 1년 재계약에 합의하면서 문제를 일단락지었다.[61] 그리고 시즌 시작 이후 어수선한 팀 분위기를 다잡는데 성공하며 팀의 11경기 무패를 이룩하는 등의 활약으로 팀을 통합 리그 2위에 올렸으며,[62][63][64][65]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에서는 경주 한국수력원자력과의 플레이오프 경기에서 승부차기 끝에 져 챔피언 결정전 진출에는 실패하였다.[66][67] 이후 2016년에는 팀 순위 4위를 기록하며 2년 연속으로 내셔널리그 챔피언십 진출에 성공했으나,[68] 경주 한국수력원자력과의 준플레이오프 경기에서 0-2로 패해 플레이오프로 올라가지 못했다.[69] 또한 시즌 종료시까지 통산 301경기에 나서 123승을 올리는 기록을 세웠다.[70]

사망[편집]

2015년 5월 초 뇌경색으로 병원에 2주간 입원해 치료를 받았으며,[71] 이후 후유증 및 팀 사정과 맞물려 건강 상태가 악화되었다.[72] 그리고 같은 해 위암 판정을 받은 뒤 2016년 초 간암으로 전이되었으며,[73] 2016년 11월 2일 경주 한국수력원자력 축구단과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 준플레이오프 경기 직후 의식을 잃은 뒤 11월 11일 세상을 떠났다.[74] 유해는 경상남도 창녕군 영산면의 선영에 안장되었다.[75]

그 뒤 2016년 내셔널리그 시상식 및 대한축구협회 시상식에서 특별 공로패가 수여되었으며,[76][77] 곽철호, 김만희, 김제환, 이상근, 최권수, 최명성 등은 고인을 기리기 위한 작별의 편지를 써서 올렸다.[78]

기타[편집]

창원기계공업고등학교 감독 시절인 2003년 대구광역시에서 개최된 유니버시아드 참가를 위해 대한민국에 방문한 베이징 이공대학 측에 동계훈련 장소를 제공하는데 관여하면서 양 측이 결연을 맺고 교류를 갖게 된 것에 기여했으며,[79] 그 인연으로 2005년 창원시청 축구단이 창단한 이후 베이징 이공대학과의 동계 전지훈련을 지속적으로 함께하였다.[80][81]

김창수와는 창원상남초등학교 시절 스승과 제자 사이로 인연을 쌓았으며, 2005년 김창수가 울산 현대 호랑이에서 자리를 잡지 못하고 창원시청 축구단으로 팀을 옮기려 하자 이를 만류하며 대전 시티즌으로의 이적을 적극 권유해 프로 무대에서 지속적인 활약을 할 수 있도록 하였다.[82]

2014년 김상석 경남축구협회 회장이 '매산축구장학회'를 설립하자 이사로 참여해 동참하였다.[83]

생전 오진열 창원시축구협회 회장과 함께 '프로·내셔널·대학·고등부 스토브리그'를 추진했으며, 사망 이후인 2017년 1월 10일 대회가 개막하였다.[84]

선수 및 지도자 기록[편집]

선수[편집]

지도자[편집]

수상 경력[편집]

감독[편집]

개인[편집]

참고 자료[편집]

각주[편집]

  1. '天敵...천적' 천안-창원과 양보할 수 없는 대결”. 내셔널리그. 2010년 8월 20일. 
  2. “용인-창원, 감독들의 치열했던 지략 대결”. 내셔널리그. 2011년 4월 24일. 
  3. “모두알고, 너만 모르는 이야기”. 내셔널리그. 2011년 8월 9일. 
  4. “‘소리 없이 강한’ 창원시청, 올해도 짱짱하다”. 내셔널리그. 2015년 3월 3일. 
  5. “숫자로 본 2015 내셔널리그 명장면”. 내셔널리그. 2015년 11월 27일. 
  6. “‘지역 축구계의 대부’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별세”. 경남신문. 2016년 11월 13일. 
  7. “창원시청축구단 창단”. 연합뉴스. 2005년 3월 10일. 
  8. “馬山昌信工(마산창신공) 올大會(대회) 첫出戰(출전) 有望株(유망주)들 기대”. 경향신문. 1974년 6월 14일. 
  9. “영광의 大統領金盃(대통령금배)는 어디로…20일부터 熱戰(열전)11일…48개팀 戰力(전력)을 點檢(점검)한다”. 경향신문. 1975년 6월 19일. 
  10. “N리그 후기리그 우승 이끈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경남신문. 2009년 11월 10일. 
  11. “박말봉씨 창원시청 초대 감독 `지휘봉'. 경남신문. 2005년 3월 3일. 
  12. "형님 리더십 원조…권위 내려놓으니 더 끈끈". 경남도민일보. 2015년 1월 2일. 
  13. ““프로 일찍 가서 대선수 될래요””. 경남도민일보. 2004년 1월 21일. 
  14. "경남축구 위상 높이겠다". 경남신문. 2002년 7월 13일. 
  15. “2002경남축구인의 날 수상자 명단”. 경남도민일보. 2002년 12월 13일. 
  16. “`창원축구인의 밤` 관내 6개팀 용품 지원”. 경남신문. 2003년 12월 17일. 
  17. “창원기공 `우승 조립`”. 경남신문. 2004년 1월 15일. 
  18. “창원에 축구실업팀 창단 추진”. 경남신문. 2003년 2월 19일. 
  19. “창원시청 축구단 창단, K2리그 돌풍 예고”. 조이뉴스24. 2005년 3월 10일. 
  20. “창원시청, 우승보다 값진 3위”. 경남신문. 2005년 3월 24일. 
  21. “창원시청, N리그 전기 7승3패로 성공적 마감”. 경남도민일보. 2006년 7월 10일. 
  22. “창원시청, 창단 2년만에 감격적인 우승”. 스포탈코리아. 2006년 7월 29일. 
  23.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무명감독 만세’”. 일간스포츠. 2006년 7월 30일. 
  24. “`프로는 프로' 경남FC 16강”. 경남신문. 2006년 4월 20일. 
  25.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풋살대표팀 사령탑으로”. 노컷뉴스. 2007년 1월 22일. 
  26. “풋살대표팀' 아시아풋살선수권 위해 일본으로 출국”. 대한축구협회. 2007년 5월 11일. 
  27.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비디오 분석 철저히 했다". 스포탈코리아. 2008년 5월 21일. 
  28.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비치사커 국가대표 감독 선임”. 경남신문. 2008년 9월 18일. 
  29. '4강 진출 꼭 이뤄 대중화 일조하겠다'. 부산일보. 2008년 10월 10일. 
  30. “비치사커 대표팀' 처음으로 소집..아시아대회 위해 출국”. 대한축구협회. 2008년 10월 14일. 
  31. “창원시청 PO 진출 확정”. 경남도민일보. 2009년 11월 3일. 
  32. “창원시청 창단 5년만에 N리그 품다”. 경남신문. 2009년 11월 9일. 
  33. '내셔널리그 1위' 창원시청, 최강자 꿈꿔”. 경남도민일보. 2009년 11월 10일. 
  34. “KFA 전국비치사커대회, 준결승 진출 획득…16日 ‘결전의 날’”. 서울신문. 2010년 8월 15일. 
  35. “KFA 전국비치사커대회, 4강 진출팀 ‘진검승부’”. 서울신문. 2010년 8월 15일. 
  36. “‘동해비치사커’, 강릉시청·창원시청 나란히‥’결승행’ 티켓”. 서울신문. 2010년 8월 16일. 
  37. “내셔널리그 창원시청, 비치사커 대회 우승”. 스포탈코리아. 2011년 7월 18일. 
  38. “창원, 연장혈투 끝에 인천꺾고 결승행”. 내셔널리그. 2011년 6월 29일. 
  39. “창원시청, 내셔널선수권 V2 도전”. 경남도민일보. 2011년 6월 30일. 
  40. “부산교통공사, 창원시청과 오늘 내셔널리그 6강전”. 부산일보. 2011년 11월 5일. 
  41. “강릉시청 vs 창원시청 PO 진출 걸고 '건곤일척' 승부”. 내셔널리그. 2011년 11월 7일. 
  42. '승승장구' 창원, '기다린' 고양마저 누를까?”. 내셔널리그. 2011년 11월 11일. 
  43. '이성민 결승골' 고양KB, 창원시청 꺾고 챔피언 결정전 진출”. 내셔널리그. 2011년 11월 13일. 
  44. “창원시청, N리그 6강 PO ‘골인’”. 경남신문. 2012년 10월 23일. 
  45. “창원시청 인천 코레일과 한판 승부”. 경남도민일보. 2012년 11월 2일. 
  46. “창원시청 축구팀, 전국비치사커대회 3연패 달성”. 경남신문. 2013년 8월 6일. 
  47. “내셔널리그 축구 창원시청 3년 연속 4강 진출 쾌거”. 경남도민일보. 2013년 11월 4일. 
  48. “창원시청 VS 경주한수원, 6일 4강PO 1차전”. 일간스포츠. 2013년 11월 5일. 
  49. “대역전 노리는 창원시청 "제환아 부탁해". 경남도민일보. 2013년 11월 8일. 
  50. “박말봉 창원 시청 감독, 내셔널리그 선발팀 감독으로 선정”. 베스트일레븐. 2013년 3월 8일. 
  51. “박말봉 감독, 동아시아축구 ‘은행 지휘’”. 경남신문. 2013년 10월 15일. 
  52. “그들의 은메달이 박수를 받아야하는 이유”. 내셔널리그. 2013년 10월 15일. 
  53. “김호유, 2013년 내셔널리그 최고의 별에 뽑히다”. 베스트일레븐. 2013년 11월 29일. 
  54. “‘창원시 축구인의 밤’ 행사 열려”. 경남신문. 2013년 12월 13일. 
  55. “창원시청 박말봉 아이들의 '무한도전'은 계속된다”. 내셔널리그. 2014년 10월 21일. 
  56. “‘창원 축구의 아버지’ 박말봉 창원시청 감독”. 일간스포츠. 2014년 10월 22일. 
  57. “창원시청 박말봉 감독 100승 위업 '축구만 생각한 결과'. 내셔널리그. 2014년 10월 27일. 
  58. “악다문 창원시청 축구선수들 8연승 대기록 세웠지만…”. 경남신문. 2014년 10월 22일. 
  59. '해체설'창원시청 축구단 내년에도 뛴다”. 경남도민일보. 2014년 11월 12일. 
  60. “창원시청축구팀, 감독 없이 뛰라고?”. 경남신문. 2015년 2월 5일. 
  61. “박말봉 창원시청 축구단 감독 재계약”. 경남신문. 2015년 2월 11일. 
  62. “찬바람 불면 더 강해지는 박말봉 감독, 올해도 ‘가을 본색’”. 대한축구협회. 2015년 9월 7일. 
  63. “해체 위기 딛고 화려하게 부활한 코로사-창원시청”. 경남도민일보. 2015년 9월 18일. 
  64. “‘11경기 무패’ 창원시청 마침내 선두 도약”. 내셔널리그. 2015년 9월 20일. 
  65. “창원 PO 직행, 경주-목포 4강 PO… 챔피언십 대진 확정”. 내셔널리그. 2015년 10월 31일. 
  66. “창원시청-경주한수원, 챔프행 외나무다리 혈투”. 내셔널리그. 2015년 11월 5일. 
  67. “2015 내셔널리그 결산…창원시청 '성적'잡고 김해시청 '관중'잡고”. 경남도민일보. 2015년 11월 11일. 
  68. “창원시청 '골득실 1점' 극적 PO 진출”. 경남도민일보. 2016년 10월 31일. 
  69. “상대 실수 놓치지 않은 경주, 창원 누르고 PO진출”. 내셔널리그. 2016년 11월 2일. 
  70. “故박말봉 감독의 300경기를 기억하며...”. 내셔널리그. 2016년 11월 11일. 
  71. “창원 ‘웃고’, 김해 ‘울고’… 불모산 사이로 엇갈린 ‘희비’”. 내셔널리그. 2015년 5월 28일. 
  72. “경남축구인들의 할 일”. 경남신문. 2015년 9월 24일. 
  73. “故박말봉 감독에 공로패…"아빠는 늘 실업축구 걱정하셨어요". 연합뉴스. 2016년 12월 20일. 
  74. “‘창원 축구 대부’ 박말봉 감독, 11일 지병으로 별세”. 베스트일레븐. 2016년 11월 11일. 
  75. “박항서 감독 “고 박말봉 감독님 영전에 우승컵 바칠 것””. 내셔널리그. 2017년 6월 12일. 
  76. “2016 내셔널리그 어워즈 개최… MVP는 철벽 GK 박청효”. 베스트일레븐. 2016년 11월 22일. 
  77. “기성용, 2016년 올해의 선수상 수상… 여자는 김정미”. 스포탈코리아. 2016년 12월 20일. 
  78. “박말봉의 아이들이 보내는 ‘마지막 편지’”. 내셔널리그. 2016년 12월 14일. 
  79. “축구로 한-중 `학교결연` 중국 북경 이공대 축구팀 창원기공서 한달간 전훈”. 경남신문. 2003년 1월 22일. 
  80. “창원FC·중국 리공대 ‘우정의 동계훈련’”. 경남신문. 2003년 1월 22일. 
  81. “창원시청-중국 이공대 '좋은 인연'. 경남도민일보. 2009년 2월 6일. 
  82. “창원 박말봉 감독과 올림픽 대표 김창수의 특별한 사제의 연”. 내셔널리그. 2012년 8월 11일. 
  83. “김상석 경남축구협회장, 장학금 1억원 쾌척”. 경남신문. 2014년 10월 23일. 
  84. “‘2017 프로·내셔널·대학·고등부 스토브리그’ 성황”. 경남신문. 2017년 1월 23일. 
전임
초대
제1대 창원시청 축구단 감독
2005 - 2016
후임
박항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