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바라 크라우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메달 기록
Barbara Krause 1979.jpg
바르바라 크라우제
여자 수영
동독의 기 동독의 선수
올림픽
1980 모스크바 100m 자유형
1980 모스크바 200m 자유형
1980 모스크바 400m 자유형 계주
세계 수영 선수권 대회
1975년 칼리 400m 자유형 계주
1978년 베를린 100m 자유형
1978년 베를린 200m 자유형
1978년 베를린 400m 자유형 계주
1978년 베를린 400m 혼계영

바르바라 크라우제 (독일어: Barbara Krause, 1959년 7월 7일 ~ )는 동독 출신의 수영 선수이다. 그녀의 남편 루츠 와냐 역시 독일의 올림픽 수영 선수이다.

동베를린에서 태어난 크라우제는 올림픽 3관왕이며, 8회의 세계 기록 보유자였다. 1980년 모스크바 올림픽에서 그녀는 100m-200m 자유형과 400m 자유형 계주에서 3개의 금메달을 획득하였다.

동독의 도핑 체제[편집]

당시 많은 동독의 선수들처럼 크라우제는 슈타지의 명령 아래 코치들에 의하여 도핑되었다.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이 열릴 무렵, 팀의 의사들이 자신의 마약 복용을 오산하여 경기에서 도핑이 실증될 것 같은 걱정이 된 이유로 동독 수영 팀으로부터 강제로 나와야 했다.

그녀의 두 자식은 둘다 일그러진 과 태어났으며, 자신의 약물 복용에 결과를 돌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