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겔 데 세르반테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미겔 데 세르반테스 사아베드라
Cervates jauregui.jpg
출생 1547년
알칼라 데 에나레스
사망 1616년
마드리드
직업 소설가
국적 스페인
서명
Miguel de Cervantes signature.svg

미겔 데 세르반테스 사아베드라(스페인어: Miguel de Cervantes Saavedra, 1547년 9월 29일 ~ 1616년 4월 23일)는 스페인의 소설가이자 시인이자 극작가이다. 많은 사람에게서 첫 근대소설이라고 평가받는 《돈 키호테》의 작가로서 유명하다.[1] 그의 작품은 문학 전체를 통틀어 가장 중요한 명작에 속한다고 언급되기도 한다.[2] 그는 "지혜의 왕자"(el Príncipe de los Ingenios)라는 별명을 가졌다.

생애[편집]

세르반테스는 마드리드의 대학가 알칼라 데 에나레스에서 태어났다. 그는 로드리고 데 세르반테스의 일곱 자녀 중 넷째이었고 그의 아버지는 그 지역의 외과의(外科醫)로서 그의 가족은 하급 귀족 가문이었다. 매우 가난하였으므로, 그는 제대로 교육받지 못하였다. 그의 가족은 여러 도시로 이사를 다녔고 세르반테스의 어린 시절은 거의 알려지지 않았다.

1570년 20세 때 이탈리아추기경을 따라 로마로 건너가 군인이 되어 레판토 해전에 참가했으나 부상으로 인해 왼손에 장애를 가지게 되었다. 1575년에는 해적에게 잡혀 알제리에서 5년간이나 노예로서 생활하였다. 그는 알제리에 노예로서 팔렸다가 성 삼위일체 수도회의 도움으로 자신의 주인에게 몸값을 지급하고서 가족이 사는 마드리드로 돌아와 글을 쓰기 시작하였다.

1585년 소설 『라 갈라테아』를 출판하였으나 인기를 별로 끌지 못하였다. 1605년 『돈 키호테』의 제1부를 발표하여 대단한 인기를 모았으나 그의 생활에는 도움이 되지 못하였다. 1615년 『돈 키호테』 제2부가 완성되었는데 그는 평생을 가난하게 살다가 1616년 4월 23일 향년 65세로 세상을 떠났다. 미겔 데 세르반떼스 사아베드라를 대표할 정도로 전형이 될 만한 특징이 있는 작품으로서 『모범 소설집』, 『파르나소 산의 여행』 등이 있다.

주요 작품[편집]

주석[편집]

  1. 해롤드 블룸이 쓴 돈 키호테, 첫 번째 근대 소설, 책, 가디언(Harold Bloom on Don Quixote, the first modern novel | Books | The Guardian)
  2. “미겔 데 세르반테스(Cervantes, Miguel de)”.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2002).

첨고 자료[편집]

바깥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