뮈르크비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뮈르크비드(고대 노르드어: Myrkviðr→"어두컴컴한 숲"[1] 또는 "검은 숲"[2])는 유럽의 여러 숲들에서 사용되는 이름이다.

이 노르드어 이름에서 직접 파생된 이름은 스웨덴노르웨이에서 지명으로 사용되며, 그 외의 유럽 지역에서도 관련된 형태의 이름들이 발견된다. 가장 유명한 것은 독일의 슈바르츠발트(Schwarzwald→검은 숲)일 것이다. 어쩌면 고대 유럽에서는 "검은 숲"이라는 표현이 빽빽하고 어두운 숲을 가리키는 일반명사였을 수도 있다.[3][4]

어원[편집]

"뮈르크비드(myrkviðr)"라는 낱말은 두 개의 낱말의 합성어이다. 첫번째 성분은 "어두운"이라는 뜻의 "뮈르크(myrk)"로서 이에 해당하는 영어 표현은 "머키(mirky, murky)이다.[5][6] 두번째 성분은 "비드(viðr)로서 "숲"을 의미한다.[7]

출전[편집]

뮈르크비드라는 이름이 등장하는 문헌으로는 《고 에다》에 수록된 〈로키의 말다툼〉, 〈아틀리의 서사시〉, 〈훈딩을 죽인 자 헬기의 첫 번째 서사시〉, 〈흘로드의 서사시〉의 서사시들과 《평평한 섬의 서》, 《헤르보르와 헤이드레크의 사가》와 같은 산문문학이 있다.[1][5]

문헌마다 뮈르크비드가 가리키는 대상은 제각기 달라진다.

  1. 고트족훈족의 국경이 되는 마이오티스 늪 (출전: 헤르보르와 헤이드레이크의 사가)
  2. 훈족부르군트족의 국경이 되는 숲 (출전: 노르딕 족보)
  3. 스웨덴콜모르덴 숲 (출전: 고대의 어떤 왕들에 대한 사가, 헬기 훈딩스베인 서사시들)
  4. 웁살라 남쪽에 있는 숲. 이 숲의 오늘날의 이름은 룬센(Lunsen)이다. (출전: 스웨덴 대전사의 사트르)
  5. 오늘날의 핀란드 또는 랩란드 어딘가 (출전: 볼룬드의 서사시)
  6. 아스가르드무스펠스헤임의 경계 (출전: 로키의 말다툼)

각주[편집]

  1. Simek (2007:224)
  2. Gentry (2002:101—102)
  3. Bugge (1896:65).
  4. Chadwick (1922:201)
  5. Cleasby and Vigfusson (1874:549)
  6. Bjorvand and Lindeman (2007:770)
  7. Cleasby and Vigfusson (1874:703)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