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사시 (전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번 무사시(武蔵)
Musashi battleship in 1942.jpg
1942년 8월 건조 당시의 무사시
대략적인 정보
함명 무사시(武蔵)
함종 야마토급 전함
함번 2번
자매함 야마토
제작 미쓰비시 중공업 나가사키 조선소
기공 1938년 3월 29일
진수 1940년 11월 1일
취역 1942년 8월 5일
최후 1944년 10월 24일、침몰
북위 13° 07′ 동경 122° 32′  / 북위 13.117° 동경 122.533°  / 13.117; 122.533
혹은 북위 12° 48′ 동경 122° 41.5′  / 북위 12.800° 동경 122.6917°  / 12.800; 122.6917
일반적인 특징
배수량 기준:65,000톤(완성 시)
만재:72,809톤(완성 시)
전장 263.0m
선폭 38.9m
흘수 10.4m
추진 로호 함선 보일러(ロ号艦本缶) 12기
함선 터빈(艦本式タービン) 4기 4축
150,000마력
속력 27.46 노트(공식 성적)
승조원 약 3,300명
무장 건조 당시:
  • 46cm(45구경장)포 3연장 3기 9문
  • 15.5cm(60구경장)포 3연장 4기 12문
  • 12.7cm(40구경장) 연장고각포 6기 12문
  • 25mm 3연장 기총 12기 36문
  • 13mm 연장 기총 2기 4문

최종:
  • 46cm(45구경장)포 3연장 3기 9문
  • 15.5cm(60구경장)포 3연장 2기 6문
  • 12.7cm(40구경장) 연장고각포 6기 12문
  • 25mm 3연장 기총 35기 105문
  • 25mm 단장 기총 25기 25문
  • 13mm 연장 기총 2기 4문
  • 12cm 28연장 분진포 2기 56문
장갑 현측 410mm、갑판 200mm、주포 방순 600mm
함재기 0식 수상 정찰기(零式水上偵察機)・0식 관측기 등, 최대 7기
(캐터펄트 2기)
기타 정보 출전:[1]

무사시(일본어: 武蔵)는 제2차 세계 대전 중에 만든 일본 제국 해군야마토급 전함이다. 당시에는 武藏 라고 표기하였다[2]. 이 이름을 가진 일본 제국 해군의 함선으로는 세번째 함이다. 또한 이 배는 일본 제국 해군이 건조한 마지막 전함이기도 하다.

건조과정[편집]

1934년 12월, 대일본제국 (이하 일본)은 제 2차 런던 해군 군축 조약에서의 예비 교섭이 불리하게 끝남에 따라 워싱턴 해군 군축 조약에서 탈퇴하여 열강 각국이 군함 건조를 자제하고 있었던 해군의 휴일이 끝났다. 1936년 12월 26일, 우에다 무네시게 해군 함정 본부장이 미쓰비시 중공업 최고 간부를 초청하여 마루3 계획에 따른 거대 신형 전함 건조의 사전 준비를 부탁하였다[3]. 1937년에 개최된 제 70회 제국 회의에서 예산이 승인, 3월 29일에 계획명 「A140-F6」에서 가칭「제 1호함(第一号艦)」,「제 2호함(第二号艦)」으로 변경되었다[4]. 9월 8일, 해군 함정 본부에서부터 미쓰비시 중공업에게 「A140-F6」의 정식 발주를 지시하였다[5]. 예산 견적의 절충 이후, 1938년 3월 29일, 「제 2호함(第二号艦) (무사시)」의 건조가 시작되었다[6]. 미쓰비시 중공업 나가사키 조선소에서 건조되었던 전함으로는 공고급 전함키리시마 (전함), 이세급 전함휴가 (전함), 카가급 전함토사 (전함), 아마기급 순양전함타카오 (순양전함)[7] (88함대의 미완성함) 에 이어서 5번째이지만, 토사나 타카오의 4만톤에서 야마토급의 7만톤으로의 비약에는 도크의 확장을 포함한 기술자들의 연구와 노력이 필요했다[8].

이 함선은 설계 단계에서부터 사령부 시설의 충실을 도모하여, 제 1호함(第一号艦)에서 약점으로 지적되었던 부포탑 주변의 방어력도 강화되었다[9]. 무사시(武蔵)의 의장(艤装) 담당이었던 치하야 마사타카가 특히 부포의 방어력에 대해 염려하여 아리마 카오루 의장(艤装)원장 (초대 함장) 과 함께 부포의 철거를 주장하였다[10]. 함정 본부의 키요미즈 기술중장이 야마모토 이소로쿠(山本五十六) 연합함대 사령장관에게 부포 방어력 문제에 관해 상담하였더니, 야마모토 장관은 「부포를 철거하고 덮개를 덮으면 좋겠다」라고 말하였다[11]. 이에 대해 마키노 시게루(야마토급 전함 설계진)은 야마모토와 키요미즈의 회담은 알고 있었지만 내용에 대해서는 아직 몰랐기에 「검토할 만한 가치가 있는 제안이거니와 안타까운 일이다」라고 치하야에게 말하였다[12]. 또한 사령부 시설의 충실에 대해, 치하야는 「폭론(暴論)이자 정견(定見)이 결여되었다」라고 평하였다[13]. 1942년 1월, 연합함대 사령부에서부터 확장 요구가 들어왔을 때 무사시(武蔵)는 야마토(大和)와 같은 내부 구조였지만, 내부 장비를 교환하면서 구축함 1척 분의 공사비가 추가되었고 3개월 정도 준공이 연기되었다[14]. 우가키 마토메 연합함대 참모장도 「야마토(大和)에 비하면, 현 사령부의 의견에 따라 개선된 부분이 꽤 많다」라고 기술하였다[15].

자매함인 야마토(大和)나 「110호함(시나노)」의 건조는 극비로 부쳐져 의장(艤装)원은 나가사키 조선소를 비닉(秘匿)한 「아리마 사무소」 (有馬事務所)에서 근무하도록 지령이 내려졌다[16]. 기밀에 대한 경계는 엄중하였고, 아리마 카오루 의장원장조차 완장을 차지 않으면 검문을 통과하지 못하였다[17]. 외부에 대해서는 여러 방법으로 무사시(武蔵)를 숨길 수단을 구하였다. 선대(船台)의 주위에 당시 고기잡이 그물에 사용되던 종려나무를 사용하여 그물망같이 함선 전면에 둘러쳤다. 전국에서 방대한 양의 종려나무를 극비로 매점하면서, 시장에서 종려나무가 현저히 줄어들고 가격 급등을 초래하여 어업업자가 항의하였고[18] 경찰에서는 질 나쁜 매점 사건으로 조사를 진행하였다고 한다. 또한, 종려나무로 선대에 둘러치면서, 그 근처에 사는 주민들에게서 「심상치 않은 것이 조선소에서 일어나고 있다」라고 소문이 돌면서 건조 중인 선체를 가리켜 「귀신」「괴물」이라고 불리기도 하였다[19].

또한, 강 건너편에는 미영 영사관이 있었기 때문에 무사시를 숨기기 위해서 차폐(遮蔽)용 창고 (나가사키시 운영 토키와쵸 창고)를 건조하는 등, 건조 중인 함의 모습을 추측하지도 못하게끔 대책을 세웠다[20]. 나가사키 주민에 대한 감시도 엄격히 실행되어, 조선소를 바라보기만 해도 바로 그 자리에서 질책을 받고 체벌을 받는 등[21] 체포되는 경우도 있었다[22]. 조선소가 한 눈에 들어오는 고지에 있었던 글로버 저택이나 홍콩상하이은행 나가사키 지점을 미쓰비시 중공업이 매입하기도 하였다[23].

자매함 야마토 (전함)보다 늦게 기공된 무사시는, 야마토 건조 중에 판명된 문제점의 개선이나 기함설비의 충실이 추가로 지시되었다[20]. 그러나, 원래부터 도크 내에서 건조되었던 야마토와는 달리 선대(船台) 위에서 건조된 무사시는, 「선대(船台)에서부터 바다로 내려서 진수시킨다」라는 여분의 과정을 밟지 않을 수 없었다. 중량 경감을 위해 현측이나 주요 방어구획의 장갑을 진수 후에 붙일 정도였다[24]. 거기다 공사 도중에 태평양 전쟁 (대동아 전쟁) 이 발발하였기 때문에, 1942년 12월 완성 예정에서 같은 해 6월로 공사 기간을 대폭적으로 단축시키기 위해 지독하게 독촉받게 되었다[25]. 거기에 엄중한 기밀 유지 중에서도, 작업을 맡은 사람들은 거의 초인적인 노력으로 일을 진행시켰고 성공적으로 작업을 마치게 되었다. 이런 일들의 과정이나 경위는 요시무라 아키라의 『전함 무사시』(戦艦武蔵) 및 마키노 시게루/코가 시게카즈 감수『전함 무사시 건조 기록』(戦艦武蔵建造記録)(アテネ書房)에 자세하게 나타나있다.

이런 식으로 본래 엄중한 기밀 유지를 지켰으나, 신인 제도공의 도면 분실 사건이나[26] 숙련공이라도 힘들어하던 진수대의 작성 등, 건조에 항상 장애가 뒤따랐다. 진수 시에는 선체가 외부에 드러나기 때문에 당일(1940년 11월 1일)을「방공 연습」으로 근처 주민의 외출을 금하고, 근처 일대에 헌병 및 경찰관 등 600명, 사세보 진수부 해병단 대원 1200명 등을 배치하였다[27]. 이러한 엄중한 경계 태세 중, 오이카와 고시로 해군 대신, 도요다 소에무 함정 본부장 등이 참석한 중에 진수식이 거행되었다. 황족인 후시미노미야 히로야스조차, 평복으로 식장에 왔고, 그 후 제복으로 갈아입는 등 철저하게 진행되었다[28].

진수 시에는 진수대를 미끄럽게 하는 동물 지방의 조제, 제조에도 많은 노력이 필요했다[29]. 닻줄을 출항 전에 감속용의 추로 사용하기 위해 붙이고 나가사키 조선소 제2 선대에서 협소한 나가사키항 안으로 미끄러져 들어간 무사시의 선체는, 예정대로 함미를 조금 왼쪽으로 돌려 정지하였지만[30] 완전히 멈추기까지 대략 44m 넘짓하게 움직였다[31]. 이 때, 주변 해안에서 예상 외의 높은 파도가 발생하였다. 근처 하천은 수위가 순식간에 30 cm 상승하여 선대 맞은편 강의 나미노히라 지구의 민가는 침수가 발생, 타타미가 오손되었다는 피해 보고 있었다고 확인되고 있다[32]. 진수식은 영상으로 기록되었으나, 종전 시 소각되었다[33]. 무사히 진수한 즈음, 관계자의 눈물이 멈추지 않았다고 한다[34]. 같은 날 정식으로 『무사시 (武蔵)』라고 명명되었다[2]. 또한 군무국(軍務局)의 테라사키 류지나, 오이카와 고시로의 비서관으로서 진수식에 참가하였던 후쿠치 노부오에 따르면, 무사시의 존재를 배수량 4만 톤 정도의 전함으로 세계에 공표할 예정이었으나, 도요다 데이지로 함정본부장의 반대로 갑작스럽게 중지되었다[35].

진수 후에는 일본유선의 대형 화객선인 하루히마루 (후에 항모 다이요로 개조) 로 가리면서 이동, 무카이지마 의장용 안벽에서 공사가 계속 진행되었다[36]. 함선 중앙부 우현에 설치되었던 사령부 시설에 대해서는, 야마토를 건조 중이었던 구레 공창이 내부 장치에 자신을 가지지 못하고 호화 여객선 건조 실적이 있던 나가사키 미쓰비시 조선소에 의뢰하여 무사시와 완벽히 같은 제도품을 야마토에 탑재하였다[37]. 그래도 무사시 쪽의 제도품이 좋았다는 증언이 있다[38]. 진주만 공격에 의한 태평양 전쟁 (대동아 전쟁) 이 발발하자, 나가사키 주민도 무사시를 공공연하게 말할 수 있게 되었다[39]. 또한 무사시 진수 후에도 제 1 선대는 발(簾)로 가리워져 있어서, 시민들 사이에서는 「무사시가 한 척 더 있다」라는 소문이 돌기도 하였다[40]. 조선소에서 발생한 야간 화재로 발에 거대 함선의 모습이 비춰져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하였지만, 실은 제 2선대에서 건조 중이었던 항모 준요였다[40].

함내에는 「무사시 신사」가 있어서, 신위(御神体)는 무사시국(武蔵国) 히카와 신사에서 분령된 것이었다[41]. 위치는 상갑판 우현, 장관실 ・ 함장실 앞 통로 위였다[42]. 준공식에서는 히카와 신사의 신주(神主)를 초빙하였고[43], 이 외에도 이세 신궁, 나가사키 스와 신사의 계열사도 있었다고 한다[44].

연합함대 기함 시절[편집]

쇼와 18년(1943년) 1월 22일에 무사시는 야마토의 뒤를 이어 연합함대 기함이 되었다. 연합함대 기함이 된 마지막 전함으로, 태평양 전쟁 중에 가장 오랫동안 연합함대 기함의 역할을 맡은 함이기도 하다.

그러나, 트루크 제도 정박지에서는 움직였던 일은 전혀 없었고, 기함이 되었어도 최전선에 서지 않았기 때문에 당시의 장병들이 야마토를 「야마토 호텔」이라 비꼰 것처럼 무사시도 「무사시 저택」 「무사시 여관」이라고 뒤에서 험담을 하기도 하였다. 4월 18일, 연합함대 사령장관인 야마모토 이소로쿠가 솔로몬 제도 상공에서 격추당해 전사한 후, 26일에 고가 미네이치를 새로운 사령관으로 맞이하였다. 5월 17일 정박지에서 출발하여 유골을 태운 채 22일에 귀국하였다. 6월 24일에는 쇼와 천황이 행차하여 승선하였다.

7월 31일에 무사시는 일본을 떠나, 8월 5일에 다시금 트루크 제도에 도착하여 훈련을 계속하였다. 다음 해인 쇼와 19년 (1944년) 2월 10일에 트루크 정박지를 떠나, 15일에 요코스카로 귀환. 해군은 트쿠르가 함락되고 서쪽 캐롤라인 제도팔라우로 근거지를 이동하였기 때문에 24일에 무사시는 3 육군 상륙 부대와 5000톤 가까이 되는 대량의 물자를 실은 채 요코스카를 떠나 29일에 도착하였다. 그리고 3월 29일, 팔라우에서 머물고 있던 미군과 대치하여 연합함대 사령부를 육상으로 옮기기 위해 잠시동안 환초에서 나와 경계행동을 취하고 있던 중 미 잠수함 튜니가 발사한 어뢰를 맞고 함수부가 손상, 2600톤 가까이 침수되어 전사자 7명, 부상자 11명이 나왔다.

그러나 이후 레이테 만 해전에서 야마토와 함께 참전했다가 급강하폭격기와 뇌격기들에 의해 폭탄과 어뢰를 맞고 나서 전열을 이탈해 도주하던 중, 함재기들의 추가 공습으로 인해 결국 침몰하였다.

드라마[편집]

전함 무사시》는 2016년 8월 6일 19:30 - 20:59에 NHK BS 프리미엄 더 프리미엄 (ザ・プレミアム) 창에서 방송 된 드라마이다[45].

캐스팅[편집]

현대[편집]

전시[편집]

직원[편집]

각주[편집]

  1. 牧野・古賀『戦艦武蔵建造記録』30頁
  2. #達昭和15年11月(1)p.1『達第二百四十一號 三菱重工業株式會社長崎造船所ニ於テ建造中ノ戦艦一隻ニ左ノ通命名セラル 昭和十五年十一月一日 海軍大臣嶋田繁太郎 戦艦 武藏(ムサシ)
  3. #内藤レクイエム96-100頁、 #武蔵建造記録24-25頁
  4. #内藤レクイエム127頁
  5. #内藤レクイエム131頁、#武蔵建造記録33頁
  6. #武蔵建造記録34頁「第4節 超々弩級戦艦の建造下命」
  7. Ref.C08050173900「軍艦天城愛宕高雄製造一件(製造取止め)(2)」p. 22
  8. #武蔵建造記録59頁「第3章、戦艦武蔵の受入準備」
  9. #内藤レクイエム138頁、#武蔵建造記録103-104頁
  10. #海軍驕り47-48頁
  11. #海軍驕り191頁
  12. #海軍驕り192頁
  13. #海軍驕り79頁
  14. #海軍驕り77-78頁
  15. #戦藻録(九版)166頁
  16. #海軍驕り45頁、#武藏上34頁。太田清忠(機関科兵曹)談
  17. #武藏上41頁、#豊田 レイテ151頁
  18. #武蔵ノート164-165頁
  19. #武藏上53-54頁、 #武蔵ノート108、173頁
  20. 吉村昭 「戦艦武蔵」(新潮文庫)ISBN 4101117012
  21. #武藏上47頁、川原熊次郎(技師)談
  22. #武蔵ノート122頁
  23. #武蔵建造記録77頁「造船所周辺からの望見禁止」
  24. #秋元記録29頁
  25. #武藏上64頁
  26. #武蔵ノート100-102頁
  27. #豊田 レイテ147-149頁、 #武蔵建造記録103頁
  28. #内藤レクイエム152頁、#武蔵建造記録103頁
  29. #武蔵建造記録163-164頁「獣脂に関する諸試験」
  30. #内藤レクイエム151-152頁
  31. #内藤レクイエム155頁
  32. #武蔵建造記録183頁
  33. #武蔵建造記録177頁
  34. 「毎日新聞連載 日本造船十話」p.8
  35. #海軍反省会2163頁
  36. #内藤レクイエム156頁
  37. 原『伝承・戦艦大和 上』37頁
  38. #戸高2007、95頁。土肥一夫(連合艦隊参謀)談
  39. #海軍驕り72頁
  40. #艦と人129頁
  41. #内藤レクイエム215頁
  42. #武蔵建造記録145、279頁
  43. #武藏上84頁
  44. #武蔵ノート146頁
  45. “石原さとみ、反戦ドラマに「胸がくるしくなった」”. ORICON STYLE. 2016년 8월 5일. 2016년 8월 11일에 확인함. 
  46. “石原さとみ、戦艦武蔵を題材にしたドラマに主演「何度も涙しました」”. ORICON STYLE. 2016년 6월 28일. 2016년 8월 11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