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로주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목로주점》(L'Assommoir)은 에밀 졸라의 1877년 장편소설이다.

〈루공 마카르〉 총서의 제7권. 부도덕하고 외설이란 강렬한 비난이 있었으나 많은 식자가 처음으로 졸라의 우수한 재능을 인정하여 대가의 계열에 세웠고 동시에 이 성공으로 자연주의 문학을 확립하여 전성기를 연 작품이다.

주인공 제르베즈는 애인 랑티에와 파리에 나오자 곧 그녀를 버린다. 두 아들을 거느린 채 빨래하는 일을 해나가다가 양철장이 쿠포의 구혼으로 결혼을 한다. 맞벌이를 하면서 즐겁게 지내다가 남편이 지붕에서 떨어져 큰 상처를 입고 그로인해 음주벽이 생겨 비뚤어지면서 집안은 곧 기울어 결국 남편은 알콜 중독 때문에 미쳐 죽고 아내도 아사(餓死)한다. 파리의 비참한 직공들의 희로애락을 잘 묘사한 걸작이다.

외부 링크[편집]

L'Assommoir - 프로젝트 구텐베르크 (English, HTML and plain text) L'assommoir - 프로젝트 구텐베르크 (French, HTML and plain text)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목로주점"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