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용섭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모용섭귀(慕容渉帰, ~ 283년)는 선비족의 일파인 모용선비의 수령이며, 자는 혁락한(弈洛韓)이다. 모용목연의 아들이자 모용내의 형이며, 모용토욕혼, 모용외, 모용운의 아버지이다.

생애[편집]

아버지인 모용목연의 뒤를 이어 모용선비의 수령이 되었으며, 유성(柳城)에 주둔하며 서진을 섬겨 공을 세운 관계로 선비족선우로 임명되었다. 이후 요동(遼東) 북부로 세력을 옮긴 뒤 점차 한족에 동화되었으며, 우문선비와의 관계가 악화되었다.

하지만 281년 서진을 배신하고 창려군(昌黎郡) 공격한 이후로 서진을 자주 침공하였으며, 282년 창려(昌黎)에서 안북장군(安北將軍) 엄순(嚴詢)에게 대패하였다.

이후 283년 모용섭귀가 사망하자 아들인 모용토욕혼에게 그 지위를 물려주었으나, 동생인 모용내가 수령을 찬탈하였다.

가계[편집]

  • 조부 : 막호발(莫護跋, 생몰년 미상)
  • 조모 : ?
    • 아버지 : 모용목연(慕容木延, 생몰년 미상)
    • 어머니 : ?
      • 족장 : 모용섭귀(慕容渉帰, ? ~283년)
      • 부인 : ?

자녀[편집]

참고 문헌[편집]

전임
모용목연
모용부의 족장
모용섭귀
후임
모용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