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분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Forestplot01.jpg

메타분석( - 分析, 영어: meta-analysis)은 기존 문헌을 분석하는 방법이다. 문헌연구(기존 문헌을 분석하여 평가하는 작업)는 크게 정량 접근과 정성 접근으로 나눌 수 있는데, 메타분석은 정량 접근으로, 실증연구 결과 (예, 효과크기,effect size)를 일정 기준에 따라 수집한 후 통계 절차를 거쳐 효과크기의 평균과 신뢰구간을 구하고 수집한 효과크기가 동질적인지 이질적인지 그 여부를 이질성 검정을 통해 분석한다.

1970년대 중반 이후 교육심리학에서 시작된 메타분석은 이후 다양한 학문 분야에서 문헌연구 수단으로 널리 이용되고 있다. 구체적인 분석 방법은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하나는 래리 헤지스(Larry V. Hedges)와 잉그램 올킨(Ingram Olkin)이 설계하기 시작한 효과크기 모델(Effect Size Model)[1]이고, 다른 하나는 헌터-슈미트(Hunter-Schmidt) 및 보렌스타인(Borenstein)등이 설계한 무선효과모형(random-effects model)[2][3]이 있다.

프로그램[편집]

네트워크 작업에서는 R재단이 배포하는 R 프로그램이 사용될수있으며 보건의료분야에서는 코크란(Cochrane)에서 배포하는 RevMan 프로그램을 사용할 수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Hedges, Larry V.; Olkin, Ingram (1985). 《Statistical methods for meta-analysis》. Boston: Academic Press. ISBN 0-12-336380-2. 
  2. Borenstein 등(2009)
  3. 헌터-슈미트(Hunter-Schmidt)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