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투슈커 실베스테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 사람의 이름은 헝가리 이름으로, 성이 앞에 오고 이름이 뒤에 옵니다. 따라서 성은 ‘머투슈커’입니다.
머투슈커 실베스테르
1932년에 찍은 머투슈커 실베스테르의 사진
출생1892년 1월 29일(1892-01-29)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기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천터베르
사망사망일 미상
사망지 미상
성별남성
국적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기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헝가리 왕국의 기 헝가리 왕국
직업기업인
종교로마 가톨릭

머투슈커 실베스테르(헝가리어: Matuska Szilveszter, 1892년 1월 29일 ~ ?)는 헝가리 태생의 범죄인이다.

생애[편집]

고등학교 졸업한 후, 기업을 운영하고 있었다. 그러나 1931년 9월 13일에 그는 비어토르바지(Biatorbágy) 기차 다리를 폭파시켰고, 이러한 테러로 인해 기차는 승객들 중 22명이 사망했고 17명이 부상을 입었다. 경찰은 폭탄과 그가 쓴 편지를 찾았다. 그의 편지로 공산주의 운동가들은 용의자가 되었다. 머투슈커 실베스테르가 종신형을 받았고 바츠(Vác)에 위치한 감옥에 도착했다. 1944년소련의 침공이 있던 동안에 교도관이 감옥을 떠났고 머투슈커 실베스테르는 사라져 버렸다. 사람들은 마지막으로 고향 천터베르(Csantavér)에서 봤다고 증언했지만 현재까지 그의 행방은 알려져 있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