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라카막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페르시아 만에서 믈라카 해협을 통과하여 동북아시아로 향하는 유조선의 항로

말라카막스(Malaccamax)는 깊이가 25m인 믈라카 해협(옛 이름: 말라카 해협)을 통과할 수 있는 선박의 최대 크기를 가리키는 말이다. 순다 해협은 깊이가 20m로 믈라카 해협보다 얕기 때문에, 말라카막스보다 큰 포스트 말라카막스급 선박은 다음과 같이 더 긴 항로를 경유해야 한다.[1]

또는 기존 항로를 확장하거나 새로운 항로를 굴착하는 방법도 있다.

말라카막스 급이나 포스트 말라카막스 급으로 건조되는 선박은 벌크선유조선 뿐이나 앞으로 말라카막스 급 컨테이너선이 건조된다면 길이 470 m, 너비 60 m, 흘수 20 m 에 적재량은 300,000 DWT 18,000 TEU 급이 될 것으로 예측된다.[2][3]

각주[편집]

  1. The Zoology Department at The Field Museum
  2. Richard G. Roenbeck, St. Paul Global Marine (2003년 9월 16일). “Containership losses due to head-sea parametric rolling”. 《Seville conference》. International Union of Marine Insurance. 2007년 9월 30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1년 2월 7일에 확인함. 
  3. Blenkey, Nick. Containerships: taking it to the Malaccamax? AllBusiness, 1 July 2006. Accessed: 4 December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