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경봉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만경봉호
2010년 8월
2010년 8월
배의 이력
명칭 만경봉
국적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운용 원산시에 있는 해운회사
취역 1971년
1992년 (만경봉 92)
제원
배수량 9,672톤
전장 162.1m
속력 23노트
정원 350명

만경봉호(萬景峰號, 일본어: 万景峰号 만케이호고[*])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 건조한 페리선이다. 처음의 만경봉호는 1971년 건조되어 재일교포의 북송선으로 이용되었으며, 처음의 만경봉호가 노후화됨에 따라 1992년김일성의 80번째 생일을 기념해서 만경봉-92가 건조되었다. 형식적으로는 원산시에 있는 해운회사가 소유한 여객선으로, 주로 일본니가타 시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원산시를 운항하였다. 여객선명은 평양직할시 교외에 위치한 만경봉에서 따왔다.

만경봉 92[편집]

약사[편집]

만경봉-92는 1992년에 건조되었으며, 만경봉호의 건조비용은 모두 조총련의 자금에 의해서 조달되었다.

다대포항 입항[편집]

2002년 아시안게임 당시 북한 응원단을 태운 만경봉호다대포항에 입항한 바 있다. 이를 기념하기 위하여 부산광역시 사하구 다대동 1585번지 일원에 통일아시아드 공원2008년 12월 7일 준공되었다.

근황[편집]

2011년에는 나진~고성(장전) 금강산지구간 항로에 투입되는 여객선으로 활용되었다.[1] 2014년 보도에 따르면, 나진항 2번 부두에 정박된 채 녹슬어가고 있다고 한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김성모 (2011년 9월 4일). "세상에서 가장 비천한 유람선" 외신기자의 北만경봉호 승선기”. 《조선일보》. 2015년 12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7년 11월 3일에 확인함. 
  2. 조승호 (2014년 12월 18일). “北-日 오가던 만경봉호, 나진항에 녹슨채 방치”. 《동아일보》. 2015년 12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7년 11월 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