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964년 영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cinema.png
마태복음
Il vangelo secondo Matteo
Pasolini - foto di Domenico Notarangelo.jpg
감독피에르 파올로 파솔리니
각본피에르 파올로 파솔리니
원작마태오의 복음서
출연엔리크 이라소퀴
개봉일
  • 1964년 9월 4일 (1964-09-04)(베네치아 영화제)
  • 1964년 10월 2일 (1964-10-02)(이탈리아)
  • 2001년 3월 24일 (2001-03-24)(대한민국)
시간137분
국가이탈리아의 기 이탈리아
프랑스의 기 프랑스
언어이탈리아어

마태복음》(이탈리아어: Il vangelo secondo Matteo)은 1964년 개봉한 이탈리아의 전기 드라마 영화이다. 피에르 파올로 파솔리니가 감독과 각본을 맡았으며, 마태오의 복음서가 영화의 원작이다. 1964 베네치아 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작이다. 다른 제목으로 기적의 언덕이 있다.

내용[편집]

예수(이라소키)는 베들레헴의 마리아를 어머니로 하여 태어났다. 이집트로부터 이스라엘로 돌아와 요한의 세례를 받은 후에 하나님의 소리를 듣는다. 갈릴리의 여러 곳을 다니면서 가르침을 넓혀, 12명의 제자를 얻었다. 그러나 장로와 사제(司祭)의 반감을 사게 되어 예루살렘에서 십자가(十字架)에 못박힌다. 그를 배반한 것은 제자의 한 사람인 유다. 그리스도는 골고다의 언덕에서 절명하지만 3일 만에 부활, 제자들 앞에서 현신(現身)한다. 마태에 의한 복음서(福音書)의 영화화.[1]

감상[편집]

감독 파졸리니는 좌익 소설가로서 알려진 사람. 펠리니의 <카비리아의 밤>(1957) 이래 시나리오를 쓰기 시작하여, 1961년에 감독이 된 좌익사상의 소유자로서, 사회의 밑바닥을 리얼하게 묘사한 작품이다. 반종교적(反宗敎的)인 주제의 작품 등이 있으며, 한 작품마다 대단한 반영을 불러 일으켰다. 특히 <기적의 언덕>은 작자가 그리스도의 일대기(一代記)의 다루었다는 데서 흥미를 보이게 된 것이며, 만들어 낸 작품이 신화(神話)의 부정, 또 리얼한 그리스도의 묘사, 대담한 카메라의 기술 때문에 절찬을 받았다. 음악은 전편(全篇)에 있어서 흑인영가(黑人靈歌) 등을 사용하였으며, 배우는 주역(主役)인 이라소키를 비롯하여 모두 경험 없는 사람들이다.[1]

출연[편집]

주연[편집]

조연[편집]

기타[편집]

  • 의상: 다닐로 도나티
  • 영화사: Arco Film S.r.L.
  • 영화사: Lux Compagnie Cinematographiqu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