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쓰카와 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마쓰카와 번(일본어: 松川藩 마쓰카와한[*])은 일본 메이지 시대 초기 히타치 국 이바라키 군(현 이바라키현 히가시이바라키 군 오아라이 정 마쓰카와) 내에 있던 이다. 번청은 마쓰카와 진야에 두었다.

번의 역사[편집]

도쿠가와 미쓰쿠니의 동생 마쓰다이라 요리모토가 미쓰쿠니에게서 2만 석을 분할 증여받아 누카다 번을 세웠다. 요리모토의 사후, 그의 뒤를 이은 마쓰다이라 요리사다의 대에 영지를 무쓰 국 모리야마 번으로 이전하면서, 누카다 번 내의 소령을 전부 미토 번에 반환하였고, 이후 미토 마쓰다이라 가문(水戸松平家)은 모리야마 번주로써 존속하였다.

모리야마 번은 마쓰다이라 요리유키가 번주로 있던 메이지 3년(1870년), 번청을 모리야마에서 히타치 국 마쓰야마로 이전하면서 마쓰카와 번이 세워졌다. 이듬해인 메이지 4년(1871년)의 폐번치현으로 마쓰카와 번은 폐지되었고, 이어서 마쓰카와 현・니이하리 현(新治県)을 거쳐 이바라키현에 편입되었던 것이다.

번주[편집]